파상공세 펼치는 ‘메르세데스-AMG’, 17일 신차 4종 공개

 
 
기사공유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AMG 신차 4종을 국내 출시한다. 이번에 공개할 AMG 라인업은 ▲A 35 4MATIC 세단 ▲A 45 4MATIC+ 해치백 ▲CLA 45 S 4MATIC+ 쿠페 세단 ▲GT 등이다. /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고성능 브랜드 메르세데스-AMG의 신차 4종을 오는 17일 경기도 용인 ‘AMG 스피드웨이’에서 국내최초로 공개한다.

16일 벤츠코리아에 따르면 이번에 공개할 AMG 라인업은 ▲A 35 4MATIC 세단 ▲A 45 4MATIC+ 해치백 ▲CLA 45 S 4MATIC+ 쿠페 세단 ▲GT 등이다.
더 뉴 메르세데스-AMG A 35 4MATIC 세단 /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더 뉴 AMG A 35 4MATIC 세단은 지난 2월 국내에 공식 출시된 A-클래스 세단의 고성능 모델이자 AMG 최초의 35 모델이다.

파워트레인은 2.0리터 4기통 트윈스크롤 터보차저 엔진과 AMG 스피드시프트 DCT 7단 변속기가 결합돼 최고출력 306마력, 최대토크 40.6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4.8초에 불과하다.

이 차의 AMG 퍼포먼스 4MATIC사륜구동시스템은 주행속도 외에도 횡방향 및 종방향 가속도, 각 휠의 회전속도, 선택된 기어와 엑셀러레이터 페달 위치를 모두 고려해 토크 배분을 한다. 앞바퀴에 100%힘을 몰아주다가 뒷바퀴에 50% 힘을 자동으로 나눠줄 수 있다. ‘슬리퍼리(Slippery)’, ‘컴포트(Comfort)’, ‘스포츠(Sport)’, ‘스포츠+(Sport+)’, 인디비주얼(Individual)’ 등 총 5가지 주행 프로그램을 포함한 AMG 다이내믹 셀렉트(AMG DYNAMIC SELECT)를 통해 엔진, 변속기, 그리고 핸들링까지 운전자의 취향에 맞게 개별 설정할 수 있다.
더 뉴 메르세데스-AMG A 45 4MATIC+ 해치백 /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더 뉴 AMG A 45 4MATIC+ 해치백은 지난해 9월 국내 출시된 4세대 더 뉴 A-클래스 해치백의 고성능 모델이다.

역대 최고 수준의 출력을 자랑하는 AMG의 새로운 M139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387마력, 최대토크 48.9kg.m로 구형보다 27마력, 3.0kg.m 토크가 향상됐다. 이 엔진은 AMG GT 4-도어 쿠페에 장착된 4.0리터 V8 바이터보 엔진과 동일하게 터보 압축기와 터빈 샤프트에 롤링 베어링을 장착, 터보차저 내부의 기계적 마찰을 줄이면서 터보차저의 빠른 반응을 돕는다. AMG 스피드시프트 DCT 8단 변속기가 맞물리며 4초 만에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한다.

더 뉴 AMG A 45 4MATIC+ 해치백에도 AMG 퍼포먼스 4MATIC+와 운전자의 다양한 요구 사항 및 주행 조건에 맞춰 핸들링 특성을 보다 차별화된 방법으로 조절하는 AMG 다이내믹스가 기본 적용됐다.
더 뉴 메르세데스-AMG CLA 45 S 4MATIC+ 쿠페 /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CLA 45 S 4MATIC+는 지난 2월 국내에 공식 출시된 2세대 더 뉴 CLA의 고성능 모델이다. 더 뉴 AMG A 45 4MATIC+ 해치백과 동일한 M139 엔진과 AMG 스피드시프트 DCT 8단 변속기를 장착했지만 이전 엔진 대비 40마력 증가한 최고 출력 421마력, 최대토크 51.0kg.m의 폭발적인 성능으로 2.0리터 4기통 엔진이 낼 수 있는 최상의 퍼포먼스를 자랑한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에 도달하는 시간은 4초다.

AMG A 45 4MATIC+ 해치백과 동일한 AMG 퍼포먼스 4MATIC+ 사륜구동 시스템이 적용됐고 ‘레이스(RACE)’ 모드를 추가한 총6가지 주행 프로그램의 AMG 다이내믹 셀렉트가 제공된다. 특히 레이스 모드엔 드리프드 모드(Drift mode)도 새롭게 추가됐다.
더 뉴 메르세데스-AMG GT /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AMG GT 2-도어 쿠페는 메르세데스-벤츠의 프리미엄 고성능 서브 브랜드 AMG가 독자 개발한 두 번째 스포츠카다. 새로운 AMG GT는 첫 출시 이후 5년 만에 부분 변경된 모델로 내∙외부에 새로운 디자인 요소를 다양하게 적용했다.

4.0리터 V8 바이터보 엔진이 탑재된 더 뉴 AMG GT는 경량 디자인 등 최적화된 기술들이 조화를 이룬다. 나아가 부분 변경을 통해 새로운 디자인의 헤드램프와 리어램프, 리어 에이프런 디퓨저 및 휠 디자인으로 완벽하게 다듬어졌다는 평.

더 뉴 AMG GT는 최적화된 동력 전달을 위해 프론트 미드십 엔진과 함께 AMG 스피드시프트 DCT 7단 변속기가 리어 액슬에 위치한 구조가 적용됐다. 더 뉴 GT는 최고출력 476마력, 최대토크 64.2kg.m를 발휘하고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하는 데 4.0초가 걸린다. 이와 함께AMG 퍼포먼스 배기 시스템, AMG 트랙 페이스 등 색다른 드라이빙 재미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요소들이 적용됐다.

이번에 공개되는 4종의 AMG 모델은 오는 8월 국내 공식 출시 예정이다.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산업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51.67상승 9.0618:03 08/07
  • 코스닥 : 857.63상승 3.5118:03 08/07
  • 원달러 : 1184.70상승 1.218:03 08/07
  • 두바이유 : 45.09하락 0.0818:03 08/07
  • 금 : 43.71하락 0.0518:03 08/0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