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민아 재반박 "내용증명 공개, 감당할 수 있냐"

 
 
기사공유
그룹 아이러브(ILUV) 전 멤버 신민아와 소속사 간 진실 공방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신민아가 재반박에 나섰다. /사진=신민아 인스타그램
그룹 아이러브(ILUV) 전 멤버 신민아와 소속사 간 진실 공방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신민아가 재반박에 나섰다.

16일 신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 일은 제가 죽어야 끝나는 거냐. 그래야 제 말 믿어주냐"라며 소속사 측 입장에 반박하는 글을 게재했다.

이에 앞서 신민아는 지난 1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코코아(Cocoah)를 통해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고 밝혔다. 또 그는 누군가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며 사과를 요구하기도 했다. 그 대상을 밝히진 않았지만 누리꾼들은 아이러브 팀 내 불화로 추정 왕따의혹이 제기됐다.

이와관련 소속사 WKS ENE는 이날 아이러브 멤버들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는 신민아의 주장에 대해 "허위 사실"이라며 공식입장문을 발표했다.

소속사 측은 "스스로 정신건강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하는 한 사람의 일방적이고 허황된 주장이 유포되는 것"이라며 "이로인해 6명의 아이러브 기존 멤버들이 충격과 상처를 받고 있다"이라고 주장했다. 또 "근거 없는 내용을 계속 확산시켜 소속 아티스트들의 이미지와 명예를 훼손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아티스트를 보호하기 위해 별도의 법적 조치를 진행할 수밖에 없다"고 강경대응을 시사했다.

소속사 측은 또 "민아는 건강상의 이유로 1월부터 휴식 중이며 회사는 휴식 중인 민아에게 새로운 프로젝트에 대한 기회를 주고자 하였으나 회복될 때까지 시간이 더 필요하다고 해서 계속 휴가 연장을 허락해준 상태에서 이런 일이 발생한 것에 대해 유감"이라며 신민아의 말에 반박했다.

이에 신민아는 자신의 SNS에 "내 우울증·공황장애·불면증은 회사에 들어가서 멤버들로 인해 생긴 거라고 회사 사람들 다 알잖아요"라며 재반박문을 게재했다.

소속사가 새 프로젝트 기회를 주려 했다는 주장에 대해 그는 "저보고 가을까지 활동 중단하라면서요. 솔로 앨범은 들어본 적도 없네요. 거짓말 그만 하세요"라고 적었다.

이어 "내용 증명 공개할까요? 감당되세요? 저한테 비밀 유지 각서 보내면 제가 사인을 할 거라고 생각하신 건가요?"라며 "제 말이 사실이니까 비밀 유지 각서를 보낸 거잖아요"라고 자신의 말이 사실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죽다 살아나서 눈에 뵈는 게 없어요"라고 덧붙였다.

신민아는 지난해 4월 5인조 걸그룹 아이러브로 데뷔했다. 아이러브는 같은해 11월 일부 멤버가 탈퇴, 7인조로 재편됐고 신민아는 이후 팀을 탈퇴했다. 아이러브 출신 일부 멤버는 오는 8월 신인 걸그룹 보토패스로 재데뷔를 앞두고 있다.

다음은 신민아가 16일 올린 인스타그램 글 전문이다.

이 일은 제가 죽어야 끝나는 걸까요? 그래야 제 말 믿어줘요?

SNS 안 하려고 했는데 제 기사 소식을 접하면서 계속하게 되네요.

내 우울증, 공황장애, 불면증은 회사에 들어가서 멤버들로 인해 생긴 거라고 회사 사람들 다 알잖아요. 멤버들 때문에 힘든 거 다 알고 계셨고.

저보고 가을까지 활동 중단하라면서요.
솔로 앨범은 들어본 적도 없네요.
거짓말 그만 하세요.

그리고 카톡으로 반말하지 마세요. 이제 모르는 사인데 예의가 없으셔서 짚고 넘어 갈게요.

내용 증명 공개할까요? 감당되세요?
저한테 비밀 유지 각서 보내면 제가 사인을 할 거라고 생각하신 건가요?

왜 내 얘기를 내가 하면 안 되는데요?
두려우신 거죠? 제가 뭘 말할지 모르니까.
제 말이 사실이니까 비밀 유지 각서를 보낸 거잖아요.

저는 힘도 없고 뉴스도 못 내서 제 얘기 여기서밖에 못해요.
죽다 살아나서 눈에 뵈는 게 없어요 저.

아 참고로 뉴스에는 수연언니도 언급되는데 수연언니는 아니에요. 전 언니 언급한 적 없어요.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51.67상승 9.0618:03 08/07
  • 코스닥 : 857.63상승 3.5118:03 08/07
  • 원달러 : 1184.70상승 1.218:03 08/07
  • 두바이유 : 45.09하락 0.0818:03 08/07
  • 금 : 43.71하락 0.0518:03 08/0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