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81.3%, ‘인생 이모작’ 준비 중… ‘경제력 향상’이 1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직장인 10명 중 8명 이상은 제2의 인생설계를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자료=잡코리아
직장인 10명 중 8명 이상은 제2의 인생설계를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자료=잡코리아
100세 시대를 맞아 인생 이모작을 준비하는 직장인들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직장인 10명 중 8명 이상은 제2의 인생설계를 준비하고 있었으며 제2의 인생에서 이들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경제적인 자유’인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잡코리아가 30·40대 직장인 2070명을 대상으로 ‘인생 이모작’에 대해 조사를 진행한 결과, 설문에 참여한 직장인 81.3%가 ‘제2의 인생설계를 준비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특히 성별로는 남성직장인들이 85.4%로 여성직장인 78.7%에 비해 6.7%포인트 높았다.

인생 이모작을 위해 직장인들이 현재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는(*복수응답) ▲재테크 등 경제력 향상이 응답률 37.9%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이직 및 재취업(32.7%) ▲취미 및 특기 개발(25.6%) ▲외국어, 직무능력 향상 등 자기계발(22.8%) ▲개인사업 및 창업준비(22.2%) 등의 순이었다.

인생 이모작을 준비하는 데 있어 어려운 점은(*복수응답) ▲자금부족이 응답률 76.0%로 압도적으로 많았다. 이어 ▲시간부족(25.1%) ▲가족부양(20.2%) ▲의지부족(16.8%) ▲거시적 안목부족(12.1%) 등의 순이었다.

제2의 인생에 있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경제적으로 자유로워야 한다’는 응답이 59.7%로 1위를 차지했으며, 다음으로 ▲마음 편히 살아야 한다(15.1%) ▲일하면서 보람을 찾아야 한다(13.2%) ▲취미생활 등 즐겁게 살아야 한다(9.6%) ▲봉사활동 등 사회공헌을 해야 한다(1.7%)는 의견도 있었다.

이번 잡코리아X알바몬 조사에 참여한 30.40대 직장인들이 제2의 인생에서 가장 하고 싶은 것은 ▲여행이 39.4%로 1위에 꼽혔으며, ▲내 사업(창업_30.6%)과 ▲취미활동(13.6%)이 각각 2.3위에 올랐다. 이 외에 ▲귀농(5.5%) ▲봉사활동(4.4%) ▲공부(4.3%) 등을 하고 싶다는 소수 응답도 있었다.

직장인들이 예상하는 자신의 제2의 인생 시작 시기는 ▲50세~54세가 23.6%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45세~49세(16.8%) ▲40세~44세(16.0%) ▲55세~59세(15.3%) 순으로 10명 중 7명 이상의 직장인이 40.50대에는 이미 제2의 인생이 시작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었다. 이 외에 ▲60세~64세(13.0%) ▲39세 이하(9.9%) ▲65세~69세(4.0%) ▲70세 이상(1.5%) 순이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