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박원순 추행 '방조' 의혹… 서울시 관계자 참고인 조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여성청소년과는 '강제추행 방조' 혐의 고발 사건 수사를 위해 이날 서울시 관계자들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사진=임한별 기자.
1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여성청소년과는 '강제추행 방조' 혐의 고발 사건 수사를 위해 이날 서울시 관계자들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사진=임한별 기자.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비서 성추행 의혹과 관련해 경찰이 '강제추행 방조' 혐의 고발 사건 수사를 위해 서울시 관계자들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 

1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여성청소년과는 이날 서울시 관계자를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 경찰은 이번 주말 기간 수사 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전날 경찰은 고발인인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 측을 불러 조사하는 등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방임 또는 방조가 직무유기 등 현행법에 저촉되는지 강제수사가 가능한지 등을 검토해 후속 수사를 이어갈 전망이다.

앞서 가세연은 지난 16일 고한석·오성규·김주명·허영 등 역대 서울시장 비서실장들과 서울시 행정1부시장 출신 윤준병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업무상위력에 의한 강제추행 방조,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 혐의가 있다는 고발장을 냈다.

 

손희연
손희연 son90@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손희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0.40하락 18.2812:34 06/17
  • 코스닥 : 1002.79상승 4.312:34 06/17
  • 원달러 : 1129.80상승 12.612:34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2:34 06/17
  • 금 : 72.78상승 0.9912:34 06/17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