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수돗물 유충은 '깔따구'… 현장 조사 착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8일 인천시와 한강유역환경청 의뢰로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이 분석한 인천 수돗물 '유충'은 안개무늬날개깔따구, 등깔따구로 조사됐다./사진=뉴시스(영종수돗물주민대책위원회 제공)
18일 인천시와 한강유역환경청 의뢰로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이 분석한 인천 수돗물 '유충'은 안개무늬날개깔따구, 등깔따구로 조사됐다./사진=뉴시스(영종수돗물주민대책위원회 제공)
인천 일대 수돗물에서 발견된 유충은 깔따구 종으로 조사됐다.

18일 인천시와 한강유역환경청 의뢰로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이 분석한 인천 수돗물 '유충'은 안개무늬날개깔따구, 등깔따구다.

깔따구류는 여름철 물 밑에 젤리 모양의 알덩어리를 산란하며 토양유기물과 조류를 섭식한다.

시는 이달 13일 공촌정수장 활성탄여과지에서 최초 발견된 유충과 14일 서구 원당동 한 빌라에서 발견된 유충을 각각 채집해 분석을 의뢰했다.

그 결과 공촌정수장과 빌라에서 발견된 유충이 같은 종류로 일치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시는 민관학 전문가 총 14명으로 구성된 합동정밀조사단을 꾸려 18일 공촌정수장 입상활성탄 여과지 등에 대한 현장 조사를 벌일 예정이다. 이어 유충이 정수장 내 유입 경위 등도 확인할 계획이다.

박남춘 시장은 "앞으로 조속한 정상화를 위한 수습절차와 원인분석을 철저히 병행할 것"이라면서 "재발방지 대책도 마련하는 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손희연
손희연 son90@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손희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8.55상승 14.6712:46 06/23
  • 코스닥 : 1020.35상승 8.7912:46 06/23
  • 원달러 : 1136.30상승 4.412:46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2:46 06/23
  • 금 : 72.52상승 0.7312:46 06/23
  • [머니S포토] 국회 기재위 회의 출석한 홍남기 부총리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책위 가상자산 TF, 인사 나누는 박완주·유동수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국회 기재위 회의 출석한 홍남기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