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묶는 걸로 끝" 하하 충격발언,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하하가 정관수술 사실을 고백해 충격을 안겼다. /사진=뉴시스
방송인 하하가 정관수술 사실을 고백해 충격을 안겼다. /사진=뉴시스
방송인 하하가 정관수술 사실을 고백해 충격을 안겼다.

지난 19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새끼'에서는 하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 앞서 패널들은 '다둥이아빠'가 된 하하를 축하했다. 하하는 지난해 7월 셋째딸을 품에 안았다. 

이에 하하는 "셋째딸 돌 사진을 찍고 왔다"며 "딸과 아들은 다른 영역이긴 하더라. 너무 예쁘다"고 말했다. 

그런가하면 하하는 "돈이 필요하다. 지금 많이 필요하다"며 "이제 끝이다. 묶는 것으로 끝"이라며 정관수술을 암시하는 발언을 해 눈길을 모으기도 했다. 

하하와 별은 지난 2012년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302.84상승 16.7418:01 06/25
  • 코스닥 : 1012.13하락 0.4918:01 06/25
  • 원달러 : 1127.70하락 7.218:01 06/25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18:01 06/25
  • 금 : 73.73상승 0.318:01 06/25
  • [머니S포토] '코스피 3,300선 뚫었다'
  • [머니S포토] '외식 가맹사업 거래 공정화 자율규약 체결'
  • [머니S포토] 코리아패션마켓 시즌3, '패션업계 경기 활성화 촉진'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코스피 3,300선 뚫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