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코로나19 치료제 생산' 녹십자 기대감 최고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녹십자 오창공장에서 혈장 분획 공정 작업이 진행되고 있는 모습.©녹십자
녹십자 오창공장에서 혈장 분획 공정 작업이 진행되고 있는 모습.©녹십자

녹십자가 1년 새 최고가인 23만4500원을 찍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혈장치료제 임상시험용 제품 생산에 착수한다는 소식에 주가가 가파르게 올랐다.

녹십자는 20일 오전 10시 49분 현재 전 거래일보다 14.71%(2만7500원) 오른 21만4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녹십자는 이날 코로나19 혈장치료제인 ‘GC5131A’의 임상시험용 제품을 생산하기 시작했다고 밝힌 직후 급등세를 탔다. 녹십자는 정부 국책과제로 국립보건연구원과 함께 치료제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GC5131A’는 코로나19 완치자의 혈장 속에 포함된 다양한 항체를 추출해 만든 의약품이다. 녹십자 측은 7월 말 임상 계획을 신청할 예정이다. 임상적 투여 이외에도 치료목적 사용 등 다양한 경로로 의료현장에서 사용될 것으로 보고 있다.

 

송창범
송창범 kja33@mt.co.kr  | twitter facebook

미소가 떠오르는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8:01 06/18
  • 금 : 72.35하락 0.43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