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산·현대건설, '대전 대동 4·8구역' 재개발 수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전 대동 4·8구역 재개발사업은 총사업비 5366억원 규모로 지하 2층~지상 35층 18개동 2357가구를 공급한다. 대동 4·8구역은 대전역 및 지하철 1호선(대동역)이 바로 앞에 있는 역세권이다. 대전역 역세권 개발 및 대전도시철도 2호선 신설 등 다수의 개발 계획이 예정돼 기반시설 개선으로 주거 선호도가 높아지는 우수한 단지다. /사진제공=HDC현대산업개발
대전 대동 4·8구역 재개발사업은 총사업비 5366억원 규모로 지하 2층~지상 35층 18개동 2357가구를 공급한다. 대동 4·8구역은 대전역 및 지하철 1호선(대동역)이 바로 앞에 있는 역세권이다. 대전역 역세권 개발 및 대전도시철도 2호선 신설 등 다수의 개발 계획이 예정돼 기반시설 개선으로 주거 선호도가 높아지는 우수한 단지다. /사진제공=HDC현대산업개발
HDC현대산업개발·현대건설이 대전광역시 대동 4·8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을 수주했다고 20일 밝혔다. HDC현대산업개발·현대건설은 지난 18일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총 조합원 781명, 참석자 총 448표 중 372표를 얻어 83%의 득표로 선정됐다.

대전 대동 4·8구역 재개발사업은 총사업비 5366억원 규모로 지하 2층~지상 35층 18개동 2357가구를 공급한다. 대동 4·8구역은 대전역 및 지하철 1호선(대동역)이 바로 앞에 있는 역세권이다. 대전역 역세권 개발 및 대전도시철도 2호선 신설 등 다수의 개발 계획이 예정돼 기반시설 개선으로 주거 선호도가 높아지는 우수한 단지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교육·교통·편의시설 등을 갖춘 입지에 공간 효율성을 극대화한 설계 등의 역량을 동원해 대전 명품 주거공간을 탄생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공사는 2023년 12월 시작해 2026년 9월 준공을 목표로 진행할 예정이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1.33하락 36.611:58 06/21
  • 코스닥 : 1009.47하락 6.4111:58 06/21
  • 원달러 : 1135.00상승 2.711:58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1:58 06/21
  • 금 : 70.98하락 1.3711:58 06/21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잠룡 정세균, 본격 주거사다리 정책 발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들어서는 이준석 당대표
  • [머니S포토] 안철수 "윤석열 X파일 논란, 공작 정치 개시의 신호탄"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