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늘·양파값 하락에 전남 재배면적·생산량 감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마늘·양파값 하락에 전남 재배면적·생산량 감소
최근 마늘·양파가격 하락 영향으로 전남지역 올해 재배면적과 생산량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통계청이 발표한 '2020년 보리,마늘,양파 생산량 조사결과'에 따르면 광주 마늘 재배면적은 35ha로 전년 44ha 보다 21.7% 감소했다. 10ha 당 생산량은 1320kg으로 전년 1352kg보다 2.4% 감소했으며 생산량은 456톤으로 전년대비 23.6% 감소했다.

전남지역 마늘 재배면적은 5326ha로 전년대비 8.2% 감소했다. 10ha 당 생산량은 1322kg으로 전년대비 4.2% 증가했으나,생산량은 7만437톤으로 전년대비 4.4% 감소했다.

광주·전남지역은 최근 가격 하락 영향으로 재배면적이 줄었으며,기상 여건 호조로 10a 당 생산량은 늘었지만 재배면적 감소로 생산량은 감소했다. 지난해 마늘 도매가격(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도매, 상품 1kg,  연평균)은 4255원으로 전년(5551원)대비 23.3% 감소했다.
     
올해 광주 양파 재배면적은 34ha로 전년대비 3.5% 증가했다. 10ha 당 생산량은 7541kg으로 전년대비 7.8% 증가했고,생산량도 2591톤으로 전년대비 11.6% 증가했다.

전남지역 양파 재배면적은 5743ha로 전년대비 32.2% 감소했다.10ha 당 생산량은 7883kg으로 전년대비 14.7% 증가했으나 생산량은 45만2737톤으로 전년대비 22.2% 감소했다.전남지역 올해 생산량은 전국 최고다.

전국 양파 최대 주산지인 전남은 지난해 양파가격 하락 영향으로 재배면적이 감소한 가운데 10a  당 생산량은 기상호조로 늘어났지만,재배면적이 감소해 생산량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양파 도매가격(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도매, 상품 1kg, 연평균)은 606원으로 전년(823원)대비 26.4% 하락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8.63상승 6.518:01 06/15
  • 코스닥 : 997.37하락 0.0418:01 06/15
  • 원달러 : 1117.00상승 0.318:01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8:01 06/15
  • 금 : 72.01상승 0.8318:01 06/15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 [머니S포토] 전국 택배노조, 1박2일 상경투쟁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