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 멀티골' 유벤투스, 라치오 2-1 격파… 리그 우승 '성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벤투스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21일(한국시간) 멀티골로 라치오를 상대로 한 팀의 2-1 승리를 이끌었다. 호날두는 이날 경기로 리그 30골을 기록해 현재 치로 임모빌레와 득점 공동선두를 이뤘다. /사진=로이터
유벤투스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21일(한국시간) 멀티골로 라치오를 상대로 한 팀의 2-1 승리를 이끌었다. 호날두는 이날 경기로 리그 30골을 기록해 현재 치로 임모빌레와 득점 공동선두를 이뤘다. /사진=로이터
유벤투스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멀티골로 라치오를 상대로 한 팀의 2-1 승리를 이끌었다. 이로써 유벤투스는 인터 밀란과의 격차를 크게 벌리며 우승 가능성을 높였다.

유벤투스는 21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알리안츠 스타디움서 열린 2019-2020 이탈리아 세리에A 34라운드에서 후반 6분과 9분 호날두의 연속골로 라치오를 2-1로 꺾었다.

유벤투스(승점 80점)는 이날 승리로 지난 20일 AS로마와 무승부를 거둔 인터 밀란(승점 72점)과의 격차를 8점 차로 벌렸다. 리그가 4라운드밖에 남지 않은 만큼 유벤투스가 선두를 유지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호날두의 리그 득점은 30골이 돼 치로 임모빌레와 동률을 이뤄 득점왕 경쟁을 이어갔다.

전반전은 유벤투스의 주도 하에 흘러갔지만 득점으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후반전이 시작한지 얼마 안돼 후반 2분 호날두의 왼발 중거리 슈팅이 상대 선수 팔에 맞았다. 주심은 비디오판독(VAR) 후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이에 호날두가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 9분에는 하프라인에서 상대 볼을 빼앗은 파울로 디발라가 빠르게 라치오 문전에 도달 후 호날두에 패스했다. 함께 뛰어 들어가던 호날두는 가볍게 득점에 성공했다. 

라치오는 후반 37분 만회골을 넣었다. 레오나르도 보누치가 페널티 구역에서 볼을 처리하다 임모빌레를 걷어찼다. 주심은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임모빌레는 오른발 슈팅으로 골을 성공시켰다. 하지만 유벤투스는 특유의 수비 라인을 지켰고 라치오는 동점골 득점에 실패했다.

라치오는 21승6무7패 승점 69점으로 4위 자리를 지켰다. 5위 AS로마(승점 58점)와의 승점 차는 11점이다.
 

이원창
이원창 lewoc@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뉴스팀 이원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