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이재명 양자구도 지적에 "싸움 붙이려 하지 말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1일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이재명 경기도지사와의 양자구도에 대해 "싸움을 붙이려 하지 말라"고 말했다. /사진=임한별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1일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이재명 경기도지사와의 양자구도에 대해 "싸움을 붙이려 하지 말라"고 말했다. /사진=임한별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이재명 경기도지사와의 양자구도에 대해 입을 열었다. 이 의원은 "싸움을 붙이려 하지 말라"고 말했다.

이 의원은 21일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그분은 엘리트 출신이고 난 변방의 흙수저'라고 표현한 이 지사의 발언에 대해 "특별히 생각을 안 해봤지만 제가 서울대학 나온 것을 그렇게 말씀하신 것 같다. 거기에 대해 뭐라 하겠는가"라고 무덤덤한 반응을 보이면서 이같이 밝혔다.

진행자가 다시금 ‘엘리트 대 흙수저’ 구도 관련 질문을 하자 이 의원은 "아이고 자꾸 싸움 붙이려고 그러지 마시라"며 "그 당시엔 다 어렵게 살았다"고 언급했다.

그는 '대선후보 경선에 이 지사가 나온다면 어떻게 맞받아치겠는가’라고 묻는 질문에 “맞받아칠 것이 뭐 있는가? 각자 자기의 좋은 점을 얘기할 것”이라며 “그거 (흙수저 출신) 갖고 논쟁한다는 게 국민 눈에 아름답게 보이진 않을 것 같다”고 답했다.

이 의원은 최근 이 지사와의 지지율 격차가 좁혀진 것에 대해 "민심은 늘 움직이는 거니까요. 그런 일이 앞으로도 여러 번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19일 리얼미터가 발표한 대선주자 선호도 여론조사(YTN 의뢰,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포인트)에서 이 의원은 23.3%로 하향곡선을 그린 반면 이 지사는 18.7%로 치솟으면서 둘의 격차가 오차범위 안으로 좁혀졌다.

이 의원은 '이낙연 대세론’에 대해서는 “과거에도 수많은 대통령 선거를 관찰도 해보고 관여도 했지만 그렇게 여론이란 게 늘 불변인 것은 아니다”고도 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23:59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23:59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23:59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23:59 02/24
  • 금 : 63.54상승 2.2623:59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