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빈 SNS 사칭 계정… "팬들 주의하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김우빈의 SNS 사칭 계정에 대해 주의를 당부했다. /사진=임한별 기자
배우 김우빈의 SNS 사칭 계정에 대해 주의를 당부했다. /사진=임한별 기자

배우 김우빈의 SNS 사칭 계정에 대해 주의를 당부했다. 김우빈 소속사 에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21일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최근 김우빈 배우의 사칭 SNS 계정이 다수 발견되어, 팬 여러분들이 혼란을 겪는 상황이 발생하여 공지 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현재 우빈 배우는 개인 SNS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트위터, 등)를 운영하고 있지 않다. 우빈 배우의 소식을 확인할 수 있는 SNS는, 에이엠엔터테인먼트가 운영하고 있는 공식 인스타그램 외엔 없음을 말씀 드린다"고 전했다.

김우빈 측은 "김우빈 배우의 이름으로 된 SNS는 일체 운영하지 않으니, 팬 여러분들께서는 이 점 꼭 인지하셔서 사칭 계정에 피해를 입지 않도록 주의 부탁드린다. 감사하다"고 설명했다.

김우빈은 지난해 11월 약 2년 6개월의 공백을 깨고 '제40회 청룡영화상'에서 시상자로 무대에 올라 반가움을 자아냈다. 이후 팬미팅과 MBC 창사특집다큐 ''휴머니멀' 내레이션에 참여하며 본격적인 활동 재개에 나섰다. 현재 최동훈 감독의 신작 '외계인'(가제)으로 스크린 복귀를 알렸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