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글씨 실력 뽐내보아요"… 미래엔, 2020 '초등학생 톡톡 손글씨 공모전'·'창작 글감 공모전' 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교육출판전문기업 ㈜미래엔이 10월 31일까지 '제5회 초등학생 톡톡 손글씨 공모전'과 '제4회 창작 글감 공모전'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미래엔
©㈜미래엔

미래엔은 디지털기기에 익숙한 아이들에게 손글씨의 소중함과 한글의 아름다움을 일깨우고, 더 나아가 국어 학습 능력 향상을 돕고자 2016년 처음 초등학생 대상으로 손글씨 공모전을 개최했다.

이번 '제5회 초등학생 톡톡 손글씨 공모전'은 초등학생이라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며, 자신이 배우고 있는 국어 교과서에 나오는 글 1편을 원고지에 연필로 작성해 우편으로 응모하면 된다.

수상작은 글자 모양과 글씨체의 독창성 등을 기준으로 선정되며, 그 중 최우수상(2명)은 상금 100만원과 함께 수상자의 이름을 딴 서체로 개발돼 초등학교 국어 교과서에 실린다.

실제로 제1회 공모전에서 입상하여 개발된 '미래엔 미소체', '미래엔 은미체', '미래엔 예은체'는 2017년 초등 1~2학년 교과서에 적용됐으며, 해마다 공모전을 통해 개발된 서체는 2018년에는 3~4학년, 작년에는 5~6학년 교과서에 실렸다.

또한, 아이들의 학습과 감수성 개발에 도움이 되는 글감을 발굴하고 초등학생의 문학적 소양을 제고하기 위해 기획된 '제4회 창작 글감 공모전'도 ▲초등학생 글솜씨, ▲교과서 창작 글감 총 2가지 분야로 나누어 진행된다.

'초등학생 글솜씨' 분야는 초등학생들이 동시, 기행문 또는 일기, 독후감 중 하나를 골라 주제 제한 없이 자신만의 생각과 개성을 담아 작성한 글로 응모할 수 있다. 또 안전, 건강, 인성, 진로 등 초등학생 교육과 학습에 도움이 되는 창작물을 선보일 수 있는 '교과서 창작 글감' 분야는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출품이 가능하다.

창작 글감 공모전 수상자에게는 상금 및 도서 상품권이 수여되며, 당선작은 '교과서 창작 글감' 작품집으로 출판되고 향후 미래엔 교과서 개발에 활용될 계획이다. 제1회 창작 글감 공모전 수상작 '내 마음'은 2015 개정 교육과정 초등학교 5학년 국어 교과서에 실려 초등학생 국어 학습에 실질적으로 활용되고 있다.

미래엔 교과서개발본부 김훈범 상무는 "미래엔은 국내 최초 교과서 발행기업으로서 '교과서를 통해 미래를 만든다'는 사명감으로 초등 국어 교육에 이바지하기 위해 해마다 공모전을 진행하고 있다"며, "올해도 무한한 창의력과 상상력을 지닌 초등학생들과 국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올해 진행되는 '제5회 초등학생 톡톡 손글씨 공모전'과 '제4회 창작 글감 공모전'의 보다 자세한 내용은 미래엔 공모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