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오 없길"… 송중기·양경원, SNS 계정 사칭 주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송중기와 양경원 소속사가 SNS 사칭계정에 주의를 당부했다. /사진=하이스토리 디앤씨는 공식 인스타그램
송중기와 양경원 소속사가 SNS 사칭계정에 주의를 당부했다. /사진=하이스토리 디앤씨는 공식 인스타그램

송중기와 양경원 소속사가 SNS 사칭계정에 주의를 당부했다. 21일 송중기, 양경원의 소속사 하이스토리 디앤씨는 "당사의 소속 배우 송중기, 양경원씨는 일체의 개인 SNS 계정을 운영하고 있지 않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하이스토리 디앤씨 및 당사 소속 아티스트는 어떠한 경우에도 금품 및 개인정보 등을 요구하지 않는다. 이와 관련 팬분들의 착오 없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송중기는 올 하반기 영화 ‘승리호’로 스크린에 복귀할 예정이며, tvN‘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인기를 끈 양경원은 현재 차기작을 검토중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87상승 30.9218:03 03/02
  • 코스닥 : 923.17상승 9.2318:03 03/02
  • 원달러 : 1124.00상승 0.518:03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8:03 03/02
  • 금 : 64.23하락 0.0618:03 03/02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