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안성맞춤박물관부터 문화시설 재개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성시는 안성맞춤박물관을 시작으로 문화시설을 재개관한다. / 사진제공=안성시
안성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휴관했던 안성맞춤박물관을 21일부터 다시 문을 열고 3.1운동기념관과 박두진문학관도 7월중 모두 재개관한다고 밝혔다.

안성시는 코로나19 청정지역을 유지하고 있지만, 부득이 수도권 내 공공시설의 일률적 운영중단 조치로 임시휴관을 결정했었다.
 
지난 19일 수도권 공공시설 운영제한 완화 조치로 안성맞춤박물관을 21일부터 선제적 운영을 재개하고 오는 24일 3.1운동기념관, 28일 박두진 문학관도 문을 연다. 

운영시간은 화~일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시설별로 사전예약제, 전자출입명부 도입, 발열체크, 마스크 착용 등 철저한 병역관리를 통해 운영할 계획이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코로나19로 문화생활을 누리지 못해 지친 시민들을 위한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 운영과 함께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로 관람객이 안심하고 즐길 수 있는 문화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안성맞춤박물관 관계자는 “관람객들에게 쾌적한 관람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휴관 기간 동안 시설물을 재정비하는 등 더 좋은 문화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다. 
 

안성=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9.39하락 23.0118:03 09/21
  • 코스닥 : 866.99하락 21.8918:03 09/21
  • 원달러 : 1158.00하락 2.318:03 09/21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21
  • 금 : 43.02상승 1.3518:03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