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에라, 왜 임영웅에게만 유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히어로' 임영웅이 홀대를 받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다. /사진=스타뉴스
'임히어로' 임영웅이 홀대를 받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다. /사진=스타뉴스
'임히어로' 임영웅이 홀대를 받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다. 지난 20일 오후 포털사이트 네이버에는 ‘임영웅사랑해’라는 키워드가 올라왔다. 임영웅의 팬클럽 ‘영웅시대’는 최근 바빠진 스케줄로 심신이 지친 임영웅을 응원하기 위해 이 같은 ‘총공(총 공격)’을 펼친 것으로 알려졌다.

팬들이 이번 실검 운동을 지속하는 이유는 소속사에 대한 불만을 표출하기 위한 방법으로 해석된다. 임영웅의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뉴에라)는 최근 임영웅과 관련된 업무에서 ‘실수’를 반복해 고의 논란에 휩싸였기 때문.



임영웅 홀대논란, 처음 아니다?


최근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 출신 가수들을 매니지먼트하는 뉴에라 프로젝트가 공식 인스타그램에 임영웅의 사진을 빼먹거나 해시태그를 잘못하는 일이 발생했다. 뉴에라 프로젝트는 TBS FM '허리케인 라디오'에 소속 가수들의 출연을 알리는 예고성 글을 게재했다.

이날 라디오에는 임영웅, 이찬원, 장민호가 함께 출연했지만 이 게시물에는 이찬원과 장민호의 사진만 올라갔고 임영웅의 사진과 해시태그는 없었다. 이에 팬들의 항의가 이어졌고 인스타그램 운영자는 라디오 캡쳐 사진을 다시 올리며 "#지난실수를 #반성합니다"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뉴엘이는 좀 더 세심해지도록 노력할게요~~"라는 게시글을 올쳤다.

또한 임영웅과 김희재가 MBC 예능프로그램 '구해줘 홈즈'에 출연 당시에도 김희재의 비하인드 컷만 올라오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함께한 '미스터피자' 광고 게재 과정에서 관계없는 임영웅을 해시태그해 팬들의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임영웅은 경쟁회사인 ‘청년 피자’ 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임영웅에게 '실례'를 범한 셈.

이에 팬들은 뉴에라 프로젝트 공식 인스타그램 댓글을 통해 임영웅이 홀대를 받고 있다며 불만을 토로했다.



뉴에라 "홀대 아냐, 운영 미흡 죄송"


지난 20일 뉴에라는 공식 팬카페를 통해 "임영웅님과 임영웅님의 팬분들께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인스타그램 운영에 있어서 미숙함이 있었다. 또한 실수에 대한 조치를 취함에 있어서 팬분들의 마음을 정확하게 헤아리지 못한 모습을 보였고 정식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뉴에라 측은 해시태그를 잘못 표기한 것에 대해 "업무자의 실수"라며 "해시태그를 잘못 작성한 업무자에게 비록 1분여의 잘못된 표기였지만 그 실수의 책임은 무거울 수 있음에 대해서 논의하고 교육했으며 유사 실수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운영 시스템을 보완했다"고 해명했다.

또 TBS라디오 현장 사진이 올라오지 않은 것에 대해서도 "당일 현장은 매우 복잡한 상황이 발생해 매니저들은 현장 관리에 집중하게 됐다"며 "생방송 현장에서는 방송사의 관리와 통제를 따라야 해서 적극적인 사진 촬영 등이 쉽지 않은 상황이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뉴에라는 "실수 상황에 대한 조치를 취함에 있어서 미숙함이 있었다"며 업무자 재교육과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86%
  • 14%
  • 코스피 : 3043.87상승 30.9218:03 03/02
  • 코스닥 : 923.17상승 9.2318:03 03/02
  • 원달러 : 1124.00상승 0.518:03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8:03 03/02
  • 금 : 64.23하락 0.0618:03 03/02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