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영인이 본 '아내의유혹' 민소희는? "스트레스 많았지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채영인이 '아내의 유혹' 출연 소회를 전했다. /사진=TV조선 '기적의 습관' 방송화면 캡처
배우 채영인이 '아내의 유혹' 출연 소회를 전했다. /사진=TV조선 '기적의 습관' 방송화면 캡처

배우 채영인이 과거 출연했던 드라마의 소회를 전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시사교양프로그램 '기적의 습관'에서는 딸과의 하루를 보내는 채영인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채영인은 지난 2008년 출연했던 SBS 드라마 '아내의 유혹' 출연 소감을 밝혔다. 당시 채영인은 악녀 민소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며 '국민 밉상'으로 이름을 날린 바 있다.

채영인은 "악역이다 보니 욕도 많이 듣고 스트레스도 많이 받았었다"라면서도 "아직도 민소희를 기억해주시는 분들이 많다. 고마운 캐릭터다"라고 밝혔다.

채영인은 2012년 결혼한 뒤 슬하에 1녀를 두고 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87상승 30.9218:03 03/02
  • 코스닥 : 923.17상승 9.2318:03 03/02
  • 원달러 : 1124.00상승 0.518:03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8:03 03/02
  • 금 : 64.23하락 0.0618:03 03/02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