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자산운용사 강남 아파트 통매입 대출과정 점검 필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1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에 참석한 홍남기 부총리. /사진=임한별 기자
“관계기관의 철저한 점검이 있어야 할 것이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한 자산운용사의 강남 아파트 통매입과 관련해 입장을 표명했다.

홍 부총리는 2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에서 이 같이 말했다.

홍 부총리는 “최근 한 자산운용사가 운용하는 펀드를 통해 강남 아파트 한 동을 통째로 매입하는 과정에서 대출 관련 규제를 어겼는지 여부가 제기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이지스자산운용은 펀드를 조성해 지난달 강남구 삼성동 소재 46가구 규모의 1동짜리 나홀로 아파트인 ‘삼성월드타워’를 410억원에 샀다.

1997년 입주한 이 아파트는 그동안 개인이 소유하고 있었으며 임대주택으로 운영됐다. 이지스자산운용은 아파트 매입을 통해 리모델링을 추진, 신규 주택을 공급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자산운용사는 매입 과정에서 410억원의 매입 자금 중 약 65%에 달하는 270억원을 새마을금고 등 7곳에서 대출 받았다. 이 과정에서 주택담보비율(LTV)이 아닌 토지담보 LTV를 적용해 대출이 이뤄진 것으로 확인돼 논란이 일었다. 100억원가량 LTV 대출한도 규제를 초과했다는 지적도 나왔다.

이 같은 지적이 일자 홍 부총리는 관계기관이 모인 이날 회의에서 실제 대출이 이뤄지는 과정에서 문제가 없었는지 면밀히 들여다볼 것을 지시했다.

홍 부총리의 지시에 따라 해당 아파트 매입 과정에 대한 금융당국 등 관계기관의 규제위반 점검 및 후속조치가 있을 전망이다.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2.59하락 56.818:01 09/22
  • 코스닥 : 842.72하락 24.2718:01 09/22
  • 원달러 : 1165.00상승 718:01 09/22
  • 두바이유 : 41.44하락 1.7118:01 09/22
  • 금 : 41.63하락 1.3918:01 09/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