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콜]현대차, 중간배당 미실시… "유동성 확보 차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차가 올해 중간배당 미실시 이유에 대해 유동성 확보 차원이라고 밝혔다. 하반기 판매 추이 등을 살핀 뒤 연간배당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사진=뉴스1
현대차가 올해 중간배당을 미실시하는 이유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유동성 확보 차원이다.

현대자동차는 23일 2020년 2분기 경영실적 컨퍼런스콜에서 "올해 중간배당을 실시하지 않은 것은 불확실성으로 인한 유동성 확보의 필요성 때문"이라며 "하반기 판매 정상화 추이 등을 고려해 연간배당 수준을 결정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3.24상승 0.6518:01 09/23
  • 코스닥 : 843.45상승 0.7318:01 09/23
  • 원달러 : 1164.40하락 0.618:01 09/23
  • 두바이유 : 41.72상승 0.2818:01 09/23
  • 금 : 41.14하락 0.4918:01 09/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