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아서 해달라"… 한국타이어노조, 올해 임금교섭 회사에 위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 노동조합은 코로나19로 인한 글로벌 위기극복을 위해 올해 임금교섭 조정 권한을 사측에 위임하기로 결정했다. (오른쪽부터)이수일 한국타이어 사장, 박병국 노조위원장. /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의 노조 단체인 '한국타이어노동조합'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로 인한 글로벌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올해 임금교섭을 회사에 위임했다.

한국타이어는 23일 경기도 판교에 위치한 본사에서 이수일 한국타이어 사장과 박병국 한국타이어노동조합 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임금교섭 회사 위임식'을 진행했다.

노조의 임금교섭 위임은 코로나19로 글로벌 경기 침체가 계속되는 가운데 노사가 함께 극복해야 한다는 대승적 차원에서 이뤄졌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박병국 노조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글로벌 자동차산업을 비롯한 타이어산업 경영환경 악화 등으로 인한 위기를 공감한다"며 "고용안정을 위해 2020년 임금교섭 권한을 사측에 위임했다"고 말했다.

이수일 사장은 "코로나19를 비롯해 미국과 중국의 무역분쟁 등 불확실성 증가가 계속되는 가운데 경영환경 위기를 같이 극복하고자 사측에 임금교섭 조정 권한을 위임한 노조에 감사하며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 전했다.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2.70하락 60.5418:03 09/24
  • 코스닥 : 806.95하락 36.518:03 09/24
  • 원달러 : 1172.70상승 8.318:03 09/24
  • 두바이유 : 42.26상승 0.0718:03 09/24
  • 금 : 41.38상승 0.2418:03 09/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