첼시 덕본 토트넘, 1-1 무승부에도 유로파리그 진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세 무리뉴 감독을 비롯한 토트넘 홋스퍼 코칭스태프가 2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셀허스트 파크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8라운드 크리스탈 팰리스와의 경기에서 1-1 무승부를 거둔 뒤 유로파리그 진출을 확정짓자 얼싸안고 기뻐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조세 무리뉴 감독을 비롯한 토트넘 홋스퍼 코칭스태프가 2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셀허스트 파크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8라운드 크리스탈 팰리스와의 경기에서 1-1 무승부를 거둔 뒤 유로파리그 진출을 확정짓자 얼싸안고 기뻐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토트넘 홋스퍼가 '런던 라이벌' 첼시의 승리 덕에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진출을 확정지었다.

토트넘은 2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셀허스트 파크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최종전 크리스탈 팰리스와의 경기에서 1-1 무승부를 거뒀다.

이날 경기 전까지 리그 7위였던 토트넘은 유로파리그 진출을 위해 승리가 절실했다. 승점 3점 획득을 위해 토트넘은 해리 케인, 손흥민 등 최정예 자원들을 선발 출전시키며 의지를 다졌다.

이는 전반 초반의 리드로 돌아왔다. 전반 13분 케인이 미드필더 지오바니 로 셀소의 패스를 받아 그대로 간결하게 슈팅을 가져가며 골을 넣었다. 케인의 프리미어리그 3경기 연속골이었다.

리드를 쥔 토트넘은 수차례 추가골 기회를 얻었지만 다소 밋밋한 마무리로 득점에 실패했다. 그 사이 팰리스가 일어났다. 후반 7분 상대 공격수 제프리 슐럽이 문전 앞에서 강력한 슈팅으로 동점골을 터트리며 토트넘을 긴장하게 했다. 토트넘은 경기 막판까지 공격을 시도했으나 결국 추가 득점에 실패하며 승점 1점에 만족해야 했다.

토트넘을 위기에서 구한건 런던 지역 라이벌 첼시였다. 첼시는 같은날 열린 울버햄튼과의 최종전에서 2-0 승리를 거뒀다. 토트넘과 유로파리그 진출 경쟁을 펼치던 울버햄튼은 승점 획득에 실패하며 토트넘과 승점 59점 동률을 이뤘다. 하지만 득실차에서 토트넘이 +14로 +11의 울버햄튼을 앞서며 토트넘이 6위로 올라서게 됐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9.69상승 104.7123:59 02/25
  • 코스닥 : 936.21상승 29.923:59 02/25
  • 원달러 : 1107.80하락 4.423:59 02/25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23:59 02/25
  • 금 : 65.39상승 2.523:59 02/25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가덕신공항특별법·의료법 개정안 처리 앞둔 국회 법사위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D-1'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