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한국 등 G7 참여 '반대'… 러시아 겨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7일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주요 7개국(G7) 회의에 한국과 호주, 러시아, 인도를 초청하고 싶다고 밝힌데 대해 독일이 반대 의사를 전했다. /사진=로이터
27일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주요 7개국(G7) 회의에 한국과 호주, 러시아, 인도를 초청하고 싶다고 밝힌데 대해 독일이 반대 의사를 전했다. /사진=로이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주요 7개국(G7) 회의에 한국과 호주, 러시아, 인도를 초청하고 싶다고 밝힌데 대해 독일이 반대 의사를 전했다.

27일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하이코 마스 독일 외교장관은 이날 일간지 라이니쉐 포스트와의 인터뷰에서 “G7과 주요 20개국(G20)은 잘 편성된 형식”이라며 “우리는 G11이나 G12가 필요하지 않다”고 말했다.

특히 그는 과거 G8에 속했으나 지난 2014년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병합 이후 G8에서 제외된 러시아의 G7 회의 참여에 부정적인 견해를 보였다.

마스 장관은 "우크라이나 동부뿐 아니라 크림반도의 분쟁을 해결하는 데 의미 있는 진전이 없는 한 러시아가 G7에 복귀할 것으로 보지 않는다"고 언급했다.

G7은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캐나다, 일본 등 7개국을 말한다.

최근 트럼프 대통령은 G7에 한국과 호주, 러시아, 인도를 초청하고 싶다고 전했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미중 갈등 속 중국 견제용이 아니냐는 분석이 나왔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07하락 87.6210:58 02/26
  • 코스닥 : 911.97하락 24.2410:58 02/26
  • 원달러 : 1120.90상승 13.110:58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0:58 02/26
  • 금 : 65.39상승 2.510:58 02/26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