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바텍, 마감 앞두고 급등… 코로나19 진단 가능 엑스레이 '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바텍이 장 마감을 앞두고 갑자기 치솟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이 가능하고 초경량, 저선량 기능까지 갖춘 포터블 엑스레이를 출시했다고 밝히면서 부터다.

바텍은 27일 오후 3시 13분 현재 전 거래일 대비 27.45%(5600원) 오른 2만6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장 막판 상한가를 찍을 것으로 보인다.

바텍은 이날 오후 세계 최초로 탄소나노튜브(CNT) 기술을 활용한 의료용 포터블 엑스레이 ‘이지레이 엠(EzRay M)’을 개발해 식품의약품안전처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이지레이 엠은 흉부 전·후, 사지말단 등 다양한 부위를 어디서나 손쉽게 촬영할 수 있어 임시진료소, 보건소, 격리병동과 같은 의료시설에서 사용하기 좋다. 코로나19와 같은 전염성 질환의 역학적 위험에 놓인 다수 환자들도 빠르게 선별 검사할 수 있다.

바텍은 디지털 엑스레이 시스템과 솔루션을 개발 및 제조해 치과에 판매하는 전문 덴탈의료기기 제조업체다.

 

송창범
송창범 kja33@mt.co.kr  | twitter facebook

미소가 떠오르는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85하락 102.8413:57 02/26
  • 코스닥 : 904.89하락 31.3213:57 02/26
  • 원달러 : 1122.50상승 14.713:57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3:57 02/26
  • 금 : 65.39상승 2.513:57 02/26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국회 문체위, 의견 나누는 황희 장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