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머니] 자고 일어나면 오르는 금값… 2000달러 찍을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거래소(KRX)에 따르면 지난 27일 KRX 금시장에서 1㎏짜리 금 현물의 1g당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4.76% 오른 7만7460원에 마감됐다. 이는 종가 기준 역대 최고치다./사진=이미지투데이
안전자산인 금값이 무섭게 치솟고 있다. '자고 일어나면 금값이 오른다'는 말이 나올 정도다. 대체투자 전문가들은 올 하반기 금값이 2000달러를 넘어설 것이란 전망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재확산하면서 각국 정부가 유동성 공급에 나섰고 미·중 간 지정학적 갈등이 심화돼 안전자산인 금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어서다. 최근 화폐 가치하락을 우려한 투자자들이 인플레이션 헤지(위험회피)를 위해 금을 사들이는 모습이다. 



금값, 최고치 또 경신… 4일째 최고가 행진


한국거래소(KRX)에 따르면 지난 27일 KRX 금시장에서 1㎏짜리 금 현물의 1g당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4.76% 오른 7만7460원에 마감됐다. 이는 종가 기준 역대 최고치다. 종전 역대 최고가는 지난 24일 기록한 7만3940원이다. 장중 최고가는 7만8790원으로 종전 장중 최고가인 지난 24일 7만3940원을 뛰어넘었다.

국제 금값도 9년 만에 최고치를 경신했다. 지난 24일(현지시간)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0.4%(7.50달러) 오른 1897.50달러에 거래를 마치며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종전 역대 최고가는 2011년 8월 22일 세워진 온스당 1891.90달러다. 

국제 금시장에서는 금이 향후 2000달러를 넘어설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미국 대형 투자은행 뱅크오브아메리카(BOA)는 18개월 내 금값이 3000달러까지 갈 수 있다는 전망도 내놨다.

전문가들은 금 값이 하반기에도 지속적인 상승을 시도할 것이라고 전망한다. 최진영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미국 연준 주도 글로벌 통화정책 완화 기조가 유지되는 한 금의 강세 전망은 유효하다"며 "올해 하반기는 디플레이션 공포 탈출 속 인플레이션 헤지 뿐만 아니라 대표 안전자산인 금의 투자 매력이 높은 환경일 것"이라고 판단했다.



형님 따라 오르는 은, 온스당 23달러 돌파


금값 상승에 은값도 덩달아 상승세다. 코로나19가 촉발한 안전자산 선호 현상에 산업재 프리미엄까지 붙으면서 은값도 가파르게 오름세를 보인다. 

미국 뉴욕상품거래소에서 9월 인도분 은 선물가격은 지난 22일(현지시간) 1트로이온스당 7.36%(1.58달러) 급등한 23.14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지난 2013년 9월19일(23.29달러) 이후 6년10개월 만에 최고치다. 은값은 특히 연저점인 지난 3월18일(11.80달러) 대비 96%나 폭등했다.

수요의 절반(51.2%)이 산업용에 해당되는 등 은은 금과 달리 산업재 성격이 짙다. 하이투자증권에 따르면 멕시코 다음으로 가장 많은 은을 생산하는 페루(작년 기준 16%)의 올해 은 생산량은 코로나19 사태로 지난 5월 누계 기준 31.6%나 감소했다. 향후 경기회복에 따라 수요가 더 늘어날 것이란 기대도 있다.

황병진 NH투자증권 연구원 "최근 10년 평균인 21달러를 돌파한 기세를 이어 향후 30달러대도 올라설 전망"이라며 " 국채나 회사채, 적금 등 고정수입을 내는 자산 가치가 하락하면서 투자자들이 금과 은 같은 귀금속에만 몰리고 있다"고 말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5.91상승 24.3718:03 11/26
  • 코스닥 : 874.53상승 9.4118:03 11/26
  • 원달러 : 1104.60하락 4.318:03 11/26
  • 두바이유 : 48.53상승 0.7518:03 11/26
  • 금 : 47.87상승 2.0118:03 11/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