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은 내년 여름부터”… 구글 재택근무 2021년6월까지 연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구글이 2021년 6월까지 재택근무를 연장한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당초 구글은 재택근무를 2021년 1월 마무리할 예정이었다. /사진=로이터
구글이 2021년 6월까지 재택근무를 공식화했다.

27일(현지시간) 구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재택근무를 내년 6월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당초 구글은 재택근무를 2021년 1월 종료할 계획이었으나 이를 6개월 연장한 셈이다.

순다 피차이 구글 CEO(최고경영자)는 임직원에게 보낸 메세지를 통해 “사무실이 굳이 필요 없는 전세계 직원에 대한 재택근무 일정을 2021년 6월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미국 일간지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이번 조치는 전세계 구글 직원 20만명에게 적용된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구글의 행보가 내년 1월 직원을 복귀시키려던 다른 기업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결정은 지난주 피차이 CEO와 구글 경영진의 논의 끝에 결정됐다. 피차이 CEO는 직원들에게 “이번 조치로 1년동안 일과 가정을 병행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3.24상승 0.6518:01 09/23
  • 코스닥 : 843.45상승 0.7318:01 09/23
  • 원달러 : 1164.40하락 0.618:01 09/23
  • 두바이유 : 41.72상승 0.2818:01 09/23
  • 금 : 41.14하락 0.4918:01 09/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