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자로 몰린 8살 지능 김대명'…'돌멩이', 8월 개봉 확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돌멩이' 포스터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김대명, 송윤아, 김의성이 선택한 작품으로 주목받으며 영화 팬들의 기대감을 모은 영화 '돌멩이'(감독 김정식)가 8월 개봉을 확정했다.

배급사 리틀빅픽처스는 28일 '돌멩이'의 8월 개봉 확정 소식을 알리며 묵직한 드라마의 탄생을 알리는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돌멩이'는 평화로운 시골마을에서 정미소를 운영하고 있는 8살 지능을 가진 어른아이 석구(김대명)가 예기치 못한 사건으로 인해 범죄자로 몰리면서 그의 세상이 송두리째 무너지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김대명, 송윤아, 김의성 등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탄탄한 시나리오와 작품이 전하는 메시지에 공감해 고민없이 선택한 작품으로 주목받으며 영화 팬들의 높은 기대감을 모아왔다.

'돌멩이'에서 김대명은 8세 지능을 가진 30대 청년 석구 역을 맡아 보는 이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할 진정성 있는 열연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그리고 송윤아는 성당 산하의 청소년 쉼터 소장 김선생 역을, 김의성은 석구를 보살피는 마을 성당의 노신부 역을 맡아 자신의 신념과 믿음, 그리고 진실 사이에서 갈등하는 인물의 복잡한 내면을 절제된 연기로 소화해내 작품에 무게감을 실어준다.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돌멩이'의 2종 포스터는 믿음에 대해 질문을 던지는 카피와 김대명의 색다른 연기변신을 확인할 수 있는 비주얼의 조합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첫 번째 포스터는 "정말 니가 그랬어?"라는 질문을 던짐과 동시에 석구의 복잡미묘한 표정이 더해져 그가 처한 상황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두 번째 포스터는 평화로운 저수지를 배경으로 "나 믿어요?"라는 질문을 던지는 석구의 상처받은 아이 같은 표정이 먹먹한 감정을 자아낸다. 또한 따뜻한 색감의 비주얼과 상반되는 '어느 날, 범죄자가 되었다'라는 강렬한 카피가 영화 '돌멩이'가 선보일 묵직한 드라마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한다.

'돌멩이'는 8월 개봉 예정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89.39하락 23.0118:03 09/21
  • 코스닥 : 866.99하락 21.8918:03 09/21
  • 원달러 : 1158.00하락 2.318:03 09/21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21
  • 금 : 43.02상승 1.3518:03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