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비2' 정우성x유연석x양우석 감독, 31일까지 라디오 릴레이 출연

 
 
기사공유
'강철비2: 정상회담' 포스터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영화 '강철비2: 정상회담'의 주역들이 라디오를 통해 관객들을 만난다.

28일 오후 8시6분 tbs FM '아닌 밤중에 주진우입니다'에는 정우성과 양우석 감독이, 오는 29일 오전 9시 tbs FM '김규리의 퐁당퐁당'에도 정우성이 출연한다.

또한 오는 30일 오후 12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유연석이, 오는 31일 오후 12시20분 KBS 1Radio '오태훈의 시사본부'에는 양우석 감독이 함께 한다.

'강철비2: 정상회담'은 남북미 정상회담 중에 북의 쿠데타로 세 정상이 북의 핵잠수함에 납치된 후 벌어지는 전쟁 직전의 위기 상황을 그리는 영화다. 정우성은 대한민국 대통령 한경재 역을, 유연석은 북 위원장 역을 각각 맡았다.

'아닌 밤중에 주진우입니다'에서는 정우성과 양우석 감독이 '강철비'에 이어, '강철비2: 정상회담'으로 다시 만나 남북문제라는 쉽지 않은 소재를 리얼리티와 판타지로 잘 버무려진 영화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로 청취자들의 궁금증을 해소시켜줄 예정이다.

이어 '강철비2: 정상회담'의 개봉일인 오는 29일에는 정우성이 '김규리의 퐁당퐁당'에 출연한다. 극 중 대한민국 대통령을 통해 분단과 남북문제에 대한 우리의 표정을 섬세하게 그려낸 정우성은 배우들 간의 호흡, 촬영 비하인드 등 영화에 대한 다채로운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강철비2: 정상회담'에서 파격적인 변신으로 화제를 모은 유연석은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해 영화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전하며 청취자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할 예정이다. 또한 양우석 감독이 '오태훈의 시사본부'를 통해 영화에 대한 심도 깊은 이야기를 전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강철비2: 정상회담'은 지구상에서 유일하게 냉전이 지속 중인 분단국가인 남과 북, 그리고 한반도를 둘러싼 강대국들 사이 실제로 일어날 수도 있을 위기 상황을 정우성, 곽도원, 유연석, 앵거스 맥페이든. 개성과 연기력을 겸비한 네 배우의 공존과 대결을 통해 실감 나게 담아냈다. 오는 29일 개봉.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12.40상승 6.2318:03 09/18
  • 코스닥 : 888.88상승 3.718:03 09/18
  • 원달러 : 1160.30하락 14.118:03 09/18
  • 두바이유 : 43.30상승 1.0818:03 09/18
  • 금 : 41.67상승 0.46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