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해보험 ‘교통환경챌린지 2기’ 소셜벤처 5개팀 선발

업계 최초 플랫폼형 사회공헌사업

 
 
기사공유
지난 27일 강남구 DB금융센터에서 '교통환경챌린지 2기'에 선발된 5개팀이 DB손해보험 김영만 부사장(사진 왼쪽 4번째) 및 임직원들과 오리엔테이션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뉴스1

(서울=뉴스1) 송상현 기자 = DB손해보험은 한국생산성본부와 업계 최초의 플랫폼형 사회공헌사업인 ‘교통?환경 챌린지 2기’의 최종 5개팀을 선발했다고 28일 밝혔다.

교통?환경 챌린지는 손해보험업과 밀접하게 연관된 교통?환경 관련 사회이슈에 대해 혁신적인 비즈니스 솔루션을 보유한 소셜벤처를 발굴, 지원 및 육성하기 위한 사업이다. 2기 선발을 위해 지난 4월13일부터 5월22일까지 약 6주 동안 참가팀을 모집했으며 서류심사와 1차 대면심사 및 PT심사를 거쳐 최종적으로 5개 소셜벤처를 선정했다.

선발 과정에는 DB손해보험과 한국생산성본부, 환경부, 언더독스가 공동으로 참여해 참가팀이 제안한 비즈니스 솔루션의 사회문제 해결 가능성 및 사회적 가치 창출 가능성 등을 중점적으로 평가했다.

최종 선정된 5개 소셜벤처는 Δ초지향 스피커를 통해 고속도로 터널 진출입시 안전주행을 안내해 터널 부근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소프트기어’ Δ지체장애인을 위한 보행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개발해 장애와 비장애의 구분이 없는 사회를 만들어 가는 ‘엘비에스테크’ Δ운전 중 스마트폰 사용 제한 기술을 통해 교통사고를 방지하는 '지이디' Δ기존 유류 이륜차를 신재생 전기 이륜차로 전환해 미세먼지 등 오염물질 배출을 감소시키는 ‘블루윙모터스’ Δ친환경 워터 필터를 적용한 반영구 가습 청정기 및 미세먼지 마스크를 통해 일회용품 사용을 감소시키는 ‘엘케이그린’ 등이다.

DB손해보험은 2기에 선발된 소셜벤처의 사업 활성화를 위한 사업지원금과 법무, 세무, 회계, 마케팅 등 창업 핵심 역량에 대한 1대1 엑셀러레이팅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난해 선발된 1기 기업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서 기업 진단 및 후속 교육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챌린지가 교통?환경 사회 문제 해결에 새로운 길을 제시해 다양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사회문제의 근본적인 해결과 변화를 이끄는 사회공헌 활동의 출발점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100%
  • 0%
  • 코스피 : 2412.40상승 6.2318:03 09/18
  • 코스닥 : 888.88상승 3.718:03 09/18
  • 원달러 : 1160.30하락 14.118:03 09/18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18
  • 금 : 43.02상승 1.35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