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훈, 벌써 서른둘? "후회할 거라도 결혼하고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트로트 가수 안성훈이 결혼하고 싶다는 뜻을 내비쳤다. /사진=뉴스1
트로트 가수 안성훈이 결혼하고 싶다는 뜻을 내비쳤다. /사진=뉴스1
트로트 가수 안성훈이 결혼하고 싶다는 뜻을 내비쳤다.

31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의 '생생 토크 나라면' 코너에는 '연애는 필수! 결혼은 선택'이란 주제로 이야기가 오갔다.

이날 출연한 안성훈은 "올해 서른 둘"이라고 나이를 밝히며 "늦둥이 외아들이다. 아버지가 내년에 칠순이라 선물로 결혼을 드리고 싶었는데 잘 안 되더라"라고 전했다. 이어 안성훈은 "후회할 거라도 결혼하고 후회하고 싶다"고 덧붙이며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그는 최근에 소개팅을 했다고 솔직하게 고백하기도 했다. 안성훈은 "내가 다 맞출 수 있다고 생각했다"면서 "(그런데) 난 무교인데 그 분은 기독교였다. 결혼하면 목사님이 주례를 봐야 한다는 등 잘 안 맞았다"고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이어 안성훈은 "가치관이 맞는 여자친구를 만나고 싶다"며 연애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홍효진
홍효진 hyojin9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홍효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9.80상승 24.7218:05 02/01
  • 코스닥 : 750.96상승 10.4718:05 02/01
  • 원달러 : 1231.30하락 0.618:05 02/01
  • 두바이유 : 80.91하락 1.7218:05 02/01
  • 금 : 1945.30상승 6.118:05 02/01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서울 택시 기본요금 인상, 승객 기다리는 택시
  • [머니S포토] 벤츠가 만든 전기차 '더 뉴 EQS SUV'…가격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한은 이창용, 제1회 BOK-KCCI 세미나 참석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