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대정화금, 덱사메타손 코로나19 치료제 승인 소식에 30% ↑

 
 
기사공유
대정화금이 미국에서 최초로 덱사메타손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로 승인했다는 소식에 강세를 보이고 있다. 대정화금은 덱사메타손의 필수 원료 의약품을 제조하는 것으로 전해진다. 

31일 오후 1시22분 현재 대정화금은 전 거래일 대비 30%(5550원) 오른 2만4050원에 거래 중이다.  

전일 미 트럼프 대통령은 언론 브리핑을 통해 스테로이드인 덱사메타손(dexamethasone)의 사용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특히 덱사메타손(dexamethasone)은 질병의 더 진행된 단계의 환자들에서도 성공을 거두었다고 전했다. 

또 트럼프는 이날 브리핑을 통해 Regeneron과 4억5000만 달러 규모의 계약을 발표해 제조 공장과 수십만 개의 항체 치료 용량을 건설하는 계약을 발표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대정화금은 국내 유일 덱사메타손 제조 필수 원료 의약품을 생산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손희연 son90@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손희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2.40상승 6.2318:03 09/18
  • 코스닥 : 888.88상승 3.718:03 09/18
  • 원달러 : 1160.30하락 14.118:03 09/18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18
  • 금 : 43.02상승 1.35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