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들 애태우던 '미스터트롯' 콘서트, 8월7일 개최… "관람객 수 축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4차례나 연기를 반복하며 팬들의 애간장을 태웠던 '미스터트롯' 콘서트가 마침내 오는 8월7일 열린다. /사진=쇼플레이 제공
4차례나 연기를 반복하며 팬들의 애간장을 태웠던 '미스터트롯' 콘서트가 마침내 오는 8월7일 열린다. /사진=쇼플레이 제공
4차례나 연기를 반복하며 팬들의 애간장을 태웠던 '미스터트롯' 콘서트가 마침내 오는 8월7일 열린다.

31일 공연제작사 쇼플레이는 "송파구청의 '대규모 공연 집합금지 행정명령'으로 연기됐던 '미스터트롯' 콘서트가 오는 8월 7일부터 공연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미스터트롯' 콘서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4차례나 연기됐지만 더 미룰 수 없다는 판단에 오는 8월7일로 개최를 확정했다.

쇼플레이 측은 "1월부터 '미스터트롯' 콘서트를 기다려주신 관객분들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드린다"며 "'대규모 공연 방역 지침'에 따라 일부좌석이 변경되고 전체 관람객 인원이 축소되며 공연일정 및 공연시간이 변경돼 긴급하게 재예매를 진행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출연진을 포함한 모든 스태프들이 공연에 대한 열망이 커 방역지침을 모두 준수하며 공연 일정을 변경하더라도 공연을 올릴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미스터트롯' 콘서트는 송파구청의 '대규모 공연 방역' 지침을 준수하고자 플로어석은 한 자리 띄어 앉기, 1층과 2층석은 두 자리 띄어 앉기로 전체적인 관람객 수를 줄인다. 이에 더해 각 회차 관객 간 겹치는 동선을 최소화하기 위해 오후 2시와 저녁 7시였던 공연 시간대를 오후 1시와 저녁 7시30분으로 변경한다. 

이번 서울 공연은 연기된 2주 간의 공연을 포함해 일정이 변경됐다. 오는 8월7일~23일 매주 금‧토‧일요일 5회씩 3주에 걸쳐 총 15회차 공연이 열린다.

기존 예매는 일부 좌석 배치변경과 공연 시간 및 기간 변경, 관람객 인원 축소 등을 이유로 일괄 취소된다. 기예매자들에겐 선 예매 기회가 주어진다. 


 

홍효진
홍효진 hyojin9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홍효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9.80상승 24.7218:05 02/01
  • 코스닥 : 750.96상승 10.4718:05 02/01
  • 원달러 : 1231.30하락 0.618:05 02/01
  • 두바이유 : 80.91하락 1.7218:05 02/01
  • 금 : 1945.30상승 6.118:05 02/01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서울 택시 기본요금 인상, 승객 기다리는 택시
  • [머니S포토] 벤츠가 만든 전기차 '더 뉴 EQS SUV'…가격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한은 이창용, 제1회 BOK-KCCI 세미나 참석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