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현대건설 배구선수 고유민, 자택서 숨진 채 발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 현대건설 소속 여자프로배구선수 고유민씨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사진=한국배구연맹(COVO)
전 현대건설 소속 여자프로배구선수 고유민씨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사진=한국배구연맹(COVO)
전 현대건설 소속 여자프로배구선수 고유민(25)씨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1일 경기 광주경찰서는 전날 오후 9시40분께 광주시 오포읍 고씨 자택에서 고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고씨의 전 동료가 계속 전화를 받지 않는 게 걱정돼 자택을 찾았다가 그를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외부인의 침입을 비롯한 범죄 혐의점이 없는 점에 비춰 고씨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고씨는 2013년 현대건설에 입단한 뒤 2019-2020시즌까지 선수로 활약했다. 하지만 지난 3월 초 돌연 팀을 떠났고 이후 한국배구연맹(KOVO)은 고씨의 임의탈퇴를 공시했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25%
  • 75%
  • 코스피 : 3230.37상승 7.3310:07 08/03
  • 코스닥 : 1039.57상승 1.7710:07 08/03
  • 원달러 : 1152.00상승 1.110:07 08/03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0:07 08/03
  • 금 : 73.28하락 0.6210:07 08/03
  • [머니S포토] 野 김기현 "文 대통령 대북 굴종태도에 김여정 상황처럼 군다"
  • [머니S포토] 與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박완주 정책위의장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野 김기현 "文 대통령 대북 굴종태도에 김여정 상황처럼 군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