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강남역 '물난리를 막기 위해'

 
 
기사공유
(서울=뉴스1) 안은나 기자 = 서울 전역에 호우경보가 발효된 2일 서울 강남역 11번출구 인근에 하수 역류를 막기 위한 모래주머니 등이 설치돼있다. 지난 1일 오후 이 지역에서 맨홀 뚜껑이 열리면서 하수가 역류해 보행도로가 침수됐다. 2020.8.2/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07.49하락 30.0418:01 08/14
  • 코스닥 : 835.03하락 19.7418:01 08/14
  • 원달러 : 1184.60상승 1.318:01 08/14
  • 두바이유 : 44.80하락 0.1618:01 08/14
  • 금 : 44.18상승 0.5518:01 08/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