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 물폭탄에 위기경보 ’심각’ 격상… 중대본 ‘비상 3단계’ 발령

 
 
기사공유
2일 오후 서울 잠수교의 보행자 통행로가 통제되고 있다. / 사진=뉴스1 김진환 기자
수도권과 중부지역에 폭우가 지속되자 정부가 풍수해 위기경보를 ‘경계’에서 ‘심각’으로 격상하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최고 비상단계인 3단계를 가동했다.

행정안전부는 이날 오후 3시를 기점으로 대응 수위를 이처럼 격상조치했다고 밝혔다.

앞서 행안부는 전날 오전 10시 부터 중대본 비상 1단계를 가동하고 상황 대응 체계를 유지해오다 이날 새벽 1시를 기해 위기단계를 주의에서 경계로 상향발령하고 중대본 비상단계를 2단계로 높인 바 있다.

중대본에 따르면 지난 1일부터 이날 오후 1시까지 사망자 6명, 실종자 5명, 부상자 4명이 나왔으며 4세대 총 18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이날 오후 1시 기준 집중호우로 발생한 인명 피해는 사망자 6명, 실종자 5명, 부상자 4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현재까지 파악된 이재민 수는 4세대 18명이며 일시 대피한 인원은 1500여명에 달한다.

주택 1채가 반파되고 61채가 물에 잠기는 등 시설피해도 이어졌다. 차량 침수 피해 접수는 7건이며 전국 도로 14개소가 침수됐다.

이 외에 하천 2곳이 범람하고 제방 2개소가 유실됐다. 철로 토사유입도 4건 있었다.

행안부는 관계부처와 지자체에 가용 가능한 모든 역량을 집중해 호우 피해 예방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요청했다.

특히 앞서 내린 폭우로 지반이 약해져 산사태가 발생하거나 급경사지 붕괴 등이 위험이 높은 만큼 주민 사전대피와 같은 안전조치 방안을 강구할 것을 지시했다.

피해 발생 시 응급복구에 가능한 모든 인력·장비·물자를 동원하도록 했다.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한 행동요령도 집중적으로 홍보하도록 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7.49하락 30.0418:01 08/14
  • 코스닥 : 835.03하락 19.7418:01 08/14
  • 원달러 : 1184.60상승 1.318:01 08/14
  • 두바이유 : 44.80하락 0.1618:01 08/14
  • 금 : 44.18상승 0.5518:01 08/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