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당댐 방류 증가로 한강수위 급상승… 서울 잠수교 전면통제

 
 
기사공유
2일 오후 서울 잠수교의 보행자 통행과 차량 통행이 통제되고 있다. / 사진=뉴스1 김진환 기자
한강 상류에 내린 폭우로 팔당댐 방류량이 증가해 한강 수위가 상승하자 서울시가 잠수교의 보행과 차량 통행을 전면통제했다.

서울시는 2일 오후 5시27분 기준 서초구 반포동 잠수교의 차량 통행을 전면 통제했다고 밝혔다. 시 앞서 이날 3시10분을 기점으로 잠수교 보행도 통제한 바 있다.

시에 따르면 시는 잠수교의 수위가 5.5m에 이르면 잠수교의 보행자 통행이, 6.2m에 이르면 차량도 통행이 제한된다. 이날 오후 5시50분 현재 다리 밑 한강의 수위는 6.22m를 기록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7.49하락 30.0418:01 08/14
  • 코스닥 : 835.03하락 19.7418:01 08/14
  • 원달러 : 1184.60상승 1.318:01 08/14
  • 두바이유 : 44.80하락 0.1618:01 08/14
  • 금 : 44.18상승 0.5518:01 08/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