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전진은 베리베리 연호…귀신의 집 3R 진출

 
 
기사공유
MBC '복면가왕'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복면가왕' 전진의 정체는 베리베리 연호로 밝혀졌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새로운 가왕이 되기 위한 2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

2라운드 첫 번째 대결은 전진과 귀신의 집이 맞붙었다. 전진은 아이유의 '이런 엔딩'으로 반전 감성을, 귀신의 집은 '서쪽 하늘'로 힘 있으면서도 애절한 가창력을 자랑했다. 투표 결과 귀신의 집이 승리했다. 판정단들은 전진을 아이돌 멤버로 추리했다. 전진은 예상대로 그룹 베리베리의 연호였다.

연호는 "혼자 노래하는 게 처음이다 보니 많이 떨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이 자리에서 노래할 수 있다는 게 영광이다. 중학생 때부터 즐겨보던 프로그램에 노래하게 돼 기뻤다"고 말했다. 판정단으로 출연한 신화 전진은 연호에게 "시간이 굉장히 빨리 흘러간다. 활동 중에 힘든 일이 있어도 남자들끼리 속 시원히 털어놓는 게 좋다"고 조언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07.49하락 30.0418:01 08/14
  • 코스닥 : 835.03하락 19.7418:01 08/14
  • 원달러 : 1184.60상승 1.318:01 08/14
  • 두바이유 : 44.80하락 0.1618:01 08/14
  • 금 : 44.18상승 0.5518:01 08/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