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차은우 "짝사랑했지만 얘기 못해…추억으로 남기고파"

 
 
기사공유
SBS 방송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차은우가 학창시절 짝사랑을 했다고 털어놨다.

2일오후 6시25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박나래, 장도연이 사부로 출연했다.

이날 자신을 '짝사랑파'라고 밝힌 차은우는 "저도 말 잘 못한다. 짝사랑 상대가 있었다. 얘기 못했다"고 회상했다. 이어 이승기가 "지금 방송을 보고 연락이 오면 어떻게 할 것 같냐"고 묻자, 차은우는 "뭔가 설레고 긴장될 것 같긴 한데 그래도 그냥 추억으로 남기고 싶다"고 했다.

그러면서 "어렸을 때 추억이 있는 게, 노래와 춤에 관심도 없을 때 그 친구가 FT아일랜드 팬이었다. 그 때부터 음악에 관심을 갖기 시작했다. 그래서 FT아일랜드 영상 찾아 보고 그랬다"며 "저는 '자만추'(자연스러운 만남 추구)다. 남자든 여자든 그렇다"고 덧붙였다.

한편 '집사부일체'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25분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07.49하락 30.0418:01 08/14
  • 코스닥 : 835.03하락 19.7418:01 08/14
  • 원달러 : 1184.60상승 1.318:01 08/14
  • 두바이유 : 44.80하락 0.1618:01 08/14
  • 금 : 44.18상승 0.5518:01 08/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