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세계시장서 섬유산업 활로 찾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올 하반기 섬유산업 활성화를 위한 지원을 강화한다. 사진은 경기도청 북부청사. / 사진제공=경기북부청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올 하반기 섬유산업 활성화를 위한 지원을 강화한다. 사진은 경기도청 북부청사. / 사진제공=경기북부청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코로나19로 위축된 도내 섬유기업의 판로개척 지원을 위해 올 하반기 온라인을 통한 다양한 국내외 마케팅 지원 사업을 펼친다.

먼저 영국 ‘혁신 섬유&의류 가상 전시회’ 참가를 지원한다. 이번 전시회는 섬유산업 포럼 130년 역사를 가진 세계섬유정보네트워크(WTIN, World Textile Information Network)가 주최하며 오는 10월15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된다. 

전시회는 온라인 가상공간에 3D부스를 구축해 운영되며 참가기업은 전시회 참가비의 80%를 지원받게 된다. 도내 섬유기업 7개사를 지원, 8월 초 이지비즈를 통해 참가기업을 모집한다.

‘글로벌 B2B 플랫폼’에 대한 입점도 지원한다. 미국 시장 진출을 희망하는 섬유기업을 대상으로 세계 최대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인 ‘아마존’ 입점을 오는 10월부터 6개월간 지원할 계획이다. 

참가기업은 입점 실습 교육부터 컨설팅, 마케팅비까지 각종 지원을 받게 된다. 8월 중 이지비즈를 통해 참가기업 30개사를 모집한다.

도는 이 같은 온라인 마케팅 외에도 ‘2020 대한민국 안전산업 박람회’, ‘프리뷰 인 서울(Preview in Seoul)’ 등 국내 유망 전시회 참가도 지원, 도내 섬유산업 홍보와 섬유기업의 판로개척을 도모할 예정이다.

이중 9월 23일부터 25일까지 킨텍스에서 열릴 ‘대한민국 안전산업 박람회’에는 코로나19로 보건제품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추세에 맞춰 ‘K-방역특별관’이 구축될 예정이다.

도는 도내 방역제품 제조업체 20개사를 선정해 특별관 참가비의 80%를 지원할 예정이다. 오는 7월 31일까지 이지비즈를 통해 온라인 신청하면 된다.

황영성 특화기업지원과장은 “코로나19로 비대면 마케팅의 중요성이 커짐에 따라 기업들도 시기적절한 대응책 마련이 필요하다”며 “온라인 전시관 참가 등 언택트(Untact, 비대면) 마케팅 지원을 확대해 도내 섬유기업의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는 지난 7월 21일부터 23일까지 열린 ‘2020 미국 뉴욕 추계 텍스월드 온라인 전시회’에 도내 기업 21개사 참가를 지원해 152건 108만4000달러의 상담실적을 거뒀다.

특히 여성용 니트 원단을 취급하는 S사는 미국 유명 패션브랜드인 GAP, 아디다스, 나이키 등과 상담을 진행해 7만 달러 규모의 샘플 계약을 추진하는 성과를 거뒀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78.62하락 43.9412:26 01/28
  • 코스닥 : 966.95하락 18.9712:26 01/28
  • 원달러 : 1114.80상승 10.412:26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2:26 01/28
  • 금 : 55.74상승 0.4212:26 01/28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이낙연, 코로나19 피해 '체육계 현장 목소리' 경청
  • [머니S포토] 교정본부장과 인사 나누는 박범계 신임 장관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