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6' 김연자 등장, 임영웅 눈물쏟은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TBC 예능 프로그램 '히든싱어6'의 1회 원조가수로 김연자가 출격한다. /사진=JTBC 예고편 캡처

JTBC 예능 프로그램 '히든싱어6'의 1회 원조가수로 김연자가 출격한다. 김연자를 응원하기 위해 '트롯 브라더스' 임영웅, 이찬원이 연예인 판정단으로 동반 출연, 심장이 쫄깃해지는 '연자쌤 맞히기'에 나선다.

지난달 31일 '히든싱어6' 첫 방송에 시즌6 원조가수 대표이자 축하사절단으로 방문한 김연자는 자신이 오는 7일 방송될 '히든싱어6' 1회의 원조가수임을 밝히며 "아~모창파티!"라고 외쳐 기대감을 자아냈다.

예고편에서 명불허전의 화려한 모습으로 무대에 선 김연자는 "제 목소리 흉내내기 힘들거든요. 제가 90표 정도는 얻지 않을까 하는데…어떻게 생각하십니까"라고 관객 앞에서 더욱 자신만만해 했다.

또 연예인 판정단으로 이날 함께한 임영웅과 이찬원은 김연자에게 열렬한 응원을 보냈다. 이들은 "연자 만세 모창 만세 히든싱어 만만세~"라고 합창을 하는가 하면, 함께 어깨를 들썩이며 '깨방정 댄스'까지 선보였다.

이들은 통 안에서 부르는 노래를 듣고는 "완전히, 100퍼센트 선생님입니다", "듣자마자 이건 선생님이라고 생각했다”고 장담했다. 하지만 이들의 예상은 보기 좋게 빗나갔다. 다른 곳에서 나온 김연자는 실망한 듯 "왜, 왜, 왜…몰랐어?"라고 물었다. 이에 임영웅, 이찬원은 당황해 어쩔 줄을 몰랐다.

그리고 MC 전현무의 "정말 아깝게 떨어졌는데요?"라는 코멘트와 "나 왜 눈물이 나오려고 해"라며 무너지는 듯한 김연자의 모습 또한 공개됐다. 이어 전현무는 "임영웅 씨 왜 우세요?"라고 물어 '히든싱어6' 1회에서 무슨 일이 벌어졌는지 궁금하게 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89%
  • 11%
  • 코스피 : 2633.45상승 7.5418:01 11/27
  • 코스닥 : 885.56상승 11.0318:01 11/27
  • 원달러 : 1103.20하락 1.418:01 11/27
  • 두바이유 : 48.25상승 0.4618:01 11/27
  • 금 : 47.13하락 0.3618:01 11/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