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MS, 틱톡 인수 개의치 않아…9월15일까지"

 
 
기사공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김서연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3일(현지시간) 마이크로소프트(MS)가 중국의 동영상 공유 앱 '틱톡'을 인수해도 개의치 않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지난주 국가안보를 이유로 미국 내 틱톡 사용 금지를 위협했던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MS 최고경영자(CEO)와 훌륭한 대화를 나눴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중국이 틱톡을 통제하게 둘 수 없다면서 MS가 틱톡을 인수하는 일을 꺼리지 않는다고 말했다. 또 MS가 틱톡 30%가 아닌 전체를 인수한다면 훨씬 더 쉬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MS 또는 다른 미국 기업은 틱톡의 미국 내 사용금지 발효 기간인 9월15일 전까지 인수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12.40상승 6.2318:03 09/18
  • 코스닥 : 888.88상승 3.718:03 09/18
  • 원달러 : 1160.30하락 14.118:03 09/18
  • 두바이유 : 43.30상승 1.0818:03 09/18
  • 금 : 41.67상승 0.46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