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포스텍·카이스트와 테크핀 산학협력센터 설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하나금융그룹은 지난3일 포항공과대학교 글로벌관에서 '테크핀 산학협력센터'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서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왼쪽 두 번째), 지성규 하나은행장(왼쪽 첫 번째), 김무환 포항공과대학교 총장(왼쪽 세 번째), 김상우 포항공과대학 산학협력단장(왼쪽 네 번째)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하나금융
하나금융그룹은 포항공과대학교(포스텍), 한국과학기술원과 '테크핀 산학협력센터'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각각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국내 금융권 최초의 다전공·다역량을 활용한 '테크핀 산학협력센터' 건립으로 산학 간 전문성 공유에서 공동 연구개발, 창업 지원과 투자 병행으로까지 이어지는 융복합 업무협약이다.

하나금융그룹은 포스텍, 카이스트와 함께 ▲AI·머신러닝 ▲빅데이터 ▲챗봇 ▲AR·VR ▲IOT ▲블록체인 ▲생체인증 등에 이르는 테크핀의 다양한 분야에서 디지털 생태계 구축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각 대학과의 테크핀 산학협력센터를 중심으로 포스텍, 카이스트의 컴퓨터공학, 전산, 수학, 산업공학, 전자공학, 바이오·뇌공학 및 AI 등 분야별 전문가와 교수 및 연구진이 전공의 제한 없이 참여하는 전공융합형 프로젝트를 수행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하나벤처스와 각 대학의 기술지주회사(포스텍기술지주, 미래과학기술지주), 교내 창업보육기관과의 업무협약도 함께 추진해 기술혁신형 벤처기업의 육성과 투자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한국판 뉴딜 계획에 적극 참여할 예정이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은 "코로나 위기로 불확실성이 심화된 지금, 변화의 파고를 넘기 위한 혁신의 일환으로 국내 최고 과학기술대학 및 인재들과 디지털 실험의 장을 만들어, 마음껏 도전하고 실패가 용인되는 실험의 장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를 통해 그룹 내·외부에서 동시에 혁신이 일어나도록 함으로써 변화된 환경 속에서 손님들께 새로운 가치와 경험이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덧붙였다.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2.59하락 56.818:01 09/22
  • 코스닥 : 842.72하락 24.2718:01 09/22
  • 원달러 : 1165.00상승 718:01 09/22
  • 두바이유 : 41.44하락 1.7118:01 09/22
  • 금 : 41.63하락 1.3918:01 09/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