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강민호, 부상 복귀 자축하는 스리런포…시즌 11호

어깨 부상 회복해 이날 1군 합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 라이온즈 강민호. 뉴스1 © News1 공정식 기자

(서울=뉴스1) 황석조 기자 = 삼성 라이온즈 안방마님 강민호가 부상 복귀포를 쏘아 올렸다.

강민호는 4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전에 6번 포수로 선발출전했다.

팀이 1-0을 선취점을 낸 1회초, 2사 주자 1,2루에서 상대투수 이승진의 144㎞ 직구를 잡아 당겨 좌측 담장을 넘기는 스리런포를 날렸다.

강민호의 시즌 11호로 부상 복귀를 자축하는 한 방이었다.

어깨 통증을 호소했던 강민호는 지난달 31일부터 전날까지 부상자 명단에 오른 뒤 이날 1군에 복귀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27.89상승 19.8118:03 09/29
  • 코스닥 : 848.15상승 12.2418:03 09/29
  • 원달러 : 1169.50하락 4.118:03 09/29
  • 두바이유 : 41.56하락 1.3118:03 09/29
  • 금 : 41.41하락 0.5718:03 09/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