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피알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컨소시엄… "올해 임상1상 완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왼쪽부터) 강천수 경희대학교 산학지원팀 변리사, 정승환 산학협력단 실장, 이훈영 경희대학교 마케팅 공학연구센터장 교수, 강세찬 경희대학교 교수, 이범석 경희대학교 산학협력단장, 백운식 경희대학교 학무부총장, 정광철 에이피알지 대표, 한승희 한국파마 상무이사, 정용준 제넨셀 대표, 심민구 한국의약연구소 이사, 유경재 골드퍼시픽 대표./사진=골드퍼시픽
(왼쪽부터) 강천수 경희대학교 산학지원팀 변리사, 정승환 산학협력단 실장, 이훈영 경희대학교 마케팅 공학연구센터장 교수, 강세찬 경희대학교 교수, 이범석 경희대학교 산학협력단장, 백운식 경희대학교 학무부총장, 정광철 에이피알지 대표, 한승희 한국파마 상무이사, 정용준 제넨셀 대표, 심민구 한국의약연구소 이사, 유경재 골드퍼시픽 대표./사진=골드퍼시픽
골드퍼시픽 자회사 에이피알지가 ‘코로나 19 치료제 개발 컨소시엄’ 협약식을 개최했다.

5일 골드퍼시픽에 따르면 이번 컨소시엄은 에이피알지와 제넨셀, 한국파마, 한국의약연구소, 경희대가 참여해 천연물신약 원료의약품 ‘APRG64’을 기반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목표로 한다.

APRG64는 천연물 기반 코로나19 바이러스 치료 신약 후보 물질이다. 에이피알지는 경희대와 ‘APRG64’에 대한 기술 이전 계약을 체결하고 강세찬 경희대학교 교수를 최고 기술 책임자(CTO)로 연내 임상 1상을 완료할 계획이다.

에이피알지는 한국의약연구소를 통해 임상 1상을 수행할 예정으로 임상1상 완료 후 임상 2상 진행과 글로벌 컨소시엄 구축 등 코로나 치료제와 관련한 전반적인 사업화를 담당할 계획이다. 한국파마는 완제 의약품 생산을 담당한다.

에이피알지 관계자는 “코로나 치료제 개발을 목표로 컨소시엄에 참여한 회사들 사이에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상호 협력을 기반으로 치료제 개발을 앞당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강세찬 경희대학교 교수는 “이번 컨소시엄 구축을 통해 신약개발에 있어 공동연구개발의 중요성과 효율성을 입증할 것”이라며 “향후 감염병에 대한 동서양 의약분야가 융합된 형태의 신약개발 및 사업화 지원체계 구축에 대한 필요성을 확인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지용준
지용준 jyjun@mt.co.kr  | twitter facebook

산업2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18:03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18:03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18:03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18:03 01/19
  • 금 : 54.19하락 1.218:03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