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경기·충북·충남 특별재난지역 선포 검토하라"(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세균 국무총리는 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행정안전부는 경기·충북·충남에 대한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최대한 신속히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사진=뉴시스
정세균 국무총리는 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행정안전부는 경기·충북·충남에 대한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최대한 신속히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사진=뉴시스
정세균 국무총리는 "행정안전부는 경기·충북·충남에 대한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최대한 신속히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정 총리는 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폭우 피해를 언급하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관계부처와 지자체는 이번 비가 그치는 대로 신속한 복구와 함께 변화된 기후환경까지 고려한 근본적인 풍수해 대책을 마련해달라"고 강조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4일 집중호우대처 긴급상황점검회의를 주재하고 "특별재난지역을 빠르게 선포할 수 있도록 지방자치단체의 피해조사 외에 중앙부처도 합동 피해조사를 신속히 취해 달라"고 주문한 바 있다.

정 총리의 발언은 문 대통령의 지시를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

지난 1일부터 수도권을 중심으로 폭우가 쏟아졌다. 이로 인해 현재까지 집중호우로 인한 사망자는 15명, 실종자는 11명으로 집계됐고 이재민은 전국에서 1500명을 넘어섰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카페 등을 통한 코로나19 확진과 관련한 방역조치를 강조했다. /사진=임한별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는 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카페 등을 통한 코로나19 확진과 관련한 방역조치를 강조했다. /사진=임한별 기자
아울러 정 총리는 이날 카페 등을 통한 코로나19 확진과 관련한 방역조치를 강조했다.

그는 "인구가 밀집한 수도권 커피숍 등 중심으로 소규모 집단감염이 산발적으로 나타나고 있다"며 "카페 등에서는 현실적으로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이 쉽지 않아 감염확산 차단에 한계가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런 곳에서 조용한 전파사례는 감염원인과 경로를 밝혀내기 어려운 특성이 있다"며 "사실상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만이 최고의 백신이다. 국민 여러분께서는 잠깐의 방심으로 돌이킬 수 없는 결과가 초래될 수 있음을 유념해달라"고 덧붙였다.

정 총리는 "식약처 등은 방역당국과 협의해 카페 등 국민이 많이 찾는 시설의 방역수칙을 조속히 마련해달라"고 주문했다.

그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의료진 등 현장 방역인력이 많이 지쳐있다. 장기전에 대비하려면 지속가능한 방역체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방역당국 및 관계부처는 교대인력 지원과 근무환경 개선 등 다양한 피로완화 방안을 검토해달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8.99상승 68.3618:03 01/25
  • 코스닥 : 999.30상승 19.3218:03 01/25
  • 원달러 : 1100.70하락 2.518:03 01/25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5
  • 금 : 55.20하락 0.2918:03 01/25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 [머니S포토] 서울시장 출마 선언 하루 앞둔 박영선, 스마트 슈퍼 방문
  • [머니S포토] 배달 라이더 찾아간 '오세훈'
  • [머니S포토] 4.7 재보궐, 우상호가 꿈꾸는 서울 모습은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