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식산업센터에도 부는 ‘워라밸’ 바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식산업센터에도 ‘워라밸’ 바람이 불고 있다. 사진은 서울시내 한 지식산업센터. /사진=김창성 기자
지식산업센터에도 ‘워라밸’ 바람이 불고 있다. 사진은 서울시내 한 지식산업센터. /사진=김창성 기자
지식산업센터 시장에서도 일관 삶의 균형을 뜻하는 합성어인 ‘워라밸’이 핵심키워드로 떠오르고 있다.

5일 업계에 따르면 요즘 20~30대는 취업 시 자신의 워라밸을 보장할 수 있는 기업을 제일 중요하게 생각한다.

구인구직 플랫폼 잡코리아가 상반기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1980년대 초반부터 2000년대 초반까지의 출생자들이 선정한 좋은 직장의 조건은 ‘워라밸 보장’(49.9%)이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다.

워라밸을 높이는 핵심 요소인 직주근접에 대한 선호도도 꾸준히 상승했다. KEB하나은행 하나금융경영연구소가 2019년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거주지와 직장이 동일한 지역(자치구)인 직장인은 절반이 넘는 전체의 51%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10여년 전 동일 지역 거주자가 40% 초반대였던 것과 비교하면 상당히 증가한 수치다.

업계 관계자는 “요즘은 기업들도 직원들의 업무편의성을 높이는 것이 생산성과 창의성으로 연결된다는 것을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젊은 세대 위주로 구성된 IT, 벤처기업들이 이를 보장할 수 있는 교통망이 좋은 도심 입지,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춘 사무실을 찾는 경우가 크게 늘어는 이유”라고 덧붙였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4.24상승 19.6913:12 01/21
  • 코스닥 : 978.15상승 0.4913:12 01/21
  • 원달러 : 1099.70하락 0.613:12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3:12 01/21
  • 금 : 56.24상승 1.0513:12 01/21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택배노동자 과로사대책위와 포옹하는 우원식 의원
  • [머니S포토] 주호영 "방심위원장에 정연주 검토한다면 즉각 철회하라"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