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폭행설 결국 '진흙탕 싸움'… 전여친 父 고소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5일 "A씨에 대해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명예훼손으로 오는 6일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하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사진=뉴스1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5일 "A씨에 대해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명예훼손으로 오는 6일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하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사진=뉴스1

가수 김호중이 전 여자친구 폭행설에 휩싸인 가운데 이를 제기한 전 여자친구의 아버지 A를 상대로 고소한다.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5일 "A씨에 대해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명예훼손으로 오는 6일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하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A씨는 최근 김호중의 전 매니저가 운영하는 팬카페를 통해 자신의 딸이 김호중과 교제할 당시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더불어 김호중이 지난 2014년 딸을 향해 심한 욕설을 하고 뺨과 머리를 때렸다고 전했다.

김호중 측은 A씨 주장에 즉각 반박했다. 그러면서 "A씨의 허위 주장에 대해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다고 판단해 법적 대응에 나서게 됐다"고 전했다.

김호중 측은 "전 여자친구와 교제 당시 결코 어떠한 폭행 사실도 없었다"라고 재차 강조했다.

하지만 전 여자친구는 이날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겉으로 보여지는 게 다가 아니란 거 모르겠지. 세상에 태어나서 정말 괴로운 게 뭔지 살고 싶지 않다는 게 뭔지 깨닫게 해준 인간 편을 드는 당신들은 살인자"라고 전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15:33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15:33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15:33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5:33 01/27
  • 금 : 55.32하락 0.0915:33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