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김하성, 전날 부진 씻는 선제 '3점포'…시즌 18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5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프로야구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키움 손혁 감독이 3회말 무사 1,2루에서 스리런 홈런을 치고 덕아웃으로 들어오는 김하성에게 경례를 하고 있다. 2020.8.5/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고척=뉴스1) 이재상 기자 = 키움 히어로즈의 내야수 김하성이 전날 부진을 씻어내는 대형 3점 홈런포를 터트렸다.

김하성은 5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 위즈와의 경기에 2번 3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김하성은 0-0으로 팽팽하던 3회말 무사 1,2루에서 김민수의 3구째 137㎞짜리 직구를 받아쳐 왼쪽 담장을 훌쩍 넘어가는 3점 아치를 그렸다. 비거리 120m로, 김하성의 시즌 18호포.

김하성은 전날 4일 고척 KT전에서 2-4로 뒤지던 9회말 1사 만루 찬스에서 2루수-유격수-1루수로 연결되는 병살타를 쳐 아쉬움을 남긴 바 있다.

키움은 김하성의 홈런으로 3회까지 3-0으로 앞서가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27.89상승 19.8118:03 09/29
  • 코스닥 : 848.15상승 12.2418:03 09/29
  • 원달러 : 1169.50하락 4.118:03 09/29
  • 두바이유 : 41.56하락 1.3118:03 09/29
  • 금 : 41.41하락 0.5718:03 09/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