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대북특별부대표 "北과 협상 준비돼있어…국제 압박 계속돼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알렉스 웡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부대표 <자료사진>/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서울=뉴스1) 최종일 기자 = 알렉스 웡 미 국무부 대북특별부대표는 5일(현지시간) 북한과의 협상에 준비돼 있다는 미국의 입장을 거듭 확인했다고 '미국의 소리(VOA)' 방송이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웡 부대표는 이날 미국은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라는) 목표 달성을 위한 로드맵 마련에 필요한 실무 차원의 협상을 아직 하지 못했다"며, 미국은 북한과의 협상에 준비돼 있다고 말했다.

유엔 특별정무차석대사에 지명된 웡 부대표는 이날 화상으로 진행된 상원 외교위원회 인준청문회에서 북미 비핵화 협상 진행 상황에 대한 트럼프 행정부의 입장을 묻는 질문에 답하며 이 같이 말했다.

웡 부대표는 "우리는 (북한과) 협상할 준비가 된 강력한 범정부 팀이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그러면서도 북한을 계속 압박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북한을 생산적인 협상으로 이끌기 위해 다시 북한을 압박하는 일치된 전략에 동참하도록 전 세계를 계속 자극해야 한다"는 설명이었다.

웡 부대표는 또 "중국이 여기서 해야 할 역할이 있다"며 "특히 (대북) 제재 이행에서 중국이 계속 할 수 있는 일이 더 있다"고 말했다.

제재 문제는 미국이 중국과 지속적인 대화를 하고 있는 특정 사안이며, 미국과 중국의 의견이 항상 일치하는 것은 아니지만 소통 라인을 계속 열어둘 필요가 있다는 지적이다.

웡 부대표는 또 미국이 중국과 한반도에서 "동일하진 않지만 겹치는 이해관계를 갖고 있다고 본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미국은 이런 점(겹치는 이해관계)을 발전시킬 수 있으며, 여기에는 외교와 소통, 그리고 중국 측의 실제 행동과 헌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89.39하락 23.0118:03 09/21
  • 코스닥 : 866.99하락 21.8918:03 09/21
  • 원달러 : 1158.00하락 2.318:03 09/21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21
  • 금 : 43.02상승 1.3518:03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