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의 광장' 양세형 "유병재, 선생님 아들 같아"…백종원 현실 거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맛남의 광장'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맛남의 광장' 양세형이 백종원, 유병재를 향해 부자지간 같다고 밝혔다.

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에서는 유병재가 정식 멤버로 합류했고, 모두가 '막내' 유병재 놀리기에 동참했다.

유병재는 홀로 파기름을 내고 있었다. 옆에 있던 백종원은 다소 퉁명스럽게 유병재와 대화를 나눠 웃음을 샀다.

이를 지켜보던 양세형은 "뭔가 모르게 둘이 눈썹도 비슷하고"라더니 "(유병재가) 선생님 아들 같기도 하다"고 해 폭소를 유발했다.

백종원은 현실을 거부해 웃음을 더했다. 그는 "희철이가 와 봐라. 비슷하지"라고 했지만 유병재와 김희철에게서는 닮은 부분을 찾기 힘들었다. 이에 제자들은 "병재가 아들 같다. 식당 넘겨주려고 하는 거 아니냐"며 폭소했다.

갑자기 백종원은 "너 생일이 11월이지?"라고 물었다. 유병재는 놀라는 척하더니 "5월입니다"라고 잘라 말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55.05하락 15.8118:03 10/22
  • 코스닥 : 812.70하락 17.9718:03 10/22
  • 원달러 : 1132.90상승 118:03 10/22
  • 두바이유 : 41.73하락 1.4318:03 10/22
  • 금 : 41.71상승 0.1318:03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