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국무부 "미국인 전 세계 해외여행 금지권고 해제"

 
 
기사공유
모건 오테이거스 미 국무부 대변인. © AFP=뉴스1

(서울=뉴스1) 강민경 기자 = 미국 국무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자국민에게 발령했던 전 세계 해외여행 금지 권고 조치를 6일(현지시간) 해제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미 국무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일부 국가에서는 보건과 안전 상태가 개선되고 있고, 일부는 상황이 악화되고 있다"면서 "국가별로 여행 권고를 하는 이전의 시스템으로 되돌아간다"고 밝혔다.

미국은 지난 3월19일 전 세계 국가에 대한 여행 경보를 최고 수준인 4단계로 설정해 자국민의 해외여행을 사실상 금지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12.40상승 6.2318:03 09/18
  • 코스닥 : 888.88상승 3.718:03 09/18
  • 원달러 : 1160.30하락 14.118:03 09/18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18
  • 금 : 43.02상승 1.35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